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시 여행업체 관광진흥법 위반 무더기 적발
무단 휴폐업 6곳·소재지변경 위반 등 43곳
이현숙 기자 hslee@ihalla.com
입력 : 2018. 06.05. 16:58:5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가 여행업체에 대한 정기지도점검을 벌인 결과 모두 58개 업체가 관광진흥법을 위반한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시는 지난 4월 16일부터 5월 31일까지 제주시 지역 여행업체 등을 대상으로 정기 지도점검을 벌였다. 점검을 통해 소재지 변경 등록 위반 43곳, 보증보험 미가입 9곳, 무단 휴·폐업 6곳 등 모두 58곳을 적발했다.

 시는 이번에 적발한 업체 58곳 가운데 23곳에 대해서는 현지시정 조치를 내렸고, 시정 조치를 이행하지 않은 업체 35곳에 대해 이번달에 행정처분을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올해 5월 31일 현재 제주시 지역 여행업체는 일반 여행업 309개, 국외여행업 127개, 국내여행업 597개 등 모두 1033개업체가 운영중에 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