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제주시
삼성초등학교 앞 전신주 모두 사라졌다
사업 3년만에 '서광로 29길' 지중화·도로정비공사 이달 완료
이현숙 기자 hslee@ihalla.com
입력 : 2018. 06.03. 09:52:0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 삼성초등학교 주변 '서광로 29번길' 1332m구간에 전신주가 사라지고 도로가 정비됐다.

 제주시는 도시미관을 개선하고 삼성초등학교 학생 및 탐라장애인 복지관 이용자의 안전한 통행로 확보를 위해 서광로29길 지중화구간 도로정비공사를 이달중 완료한다고 3일 밝혔다.

 '서광로 29길'은 주거 밀집지역으로서 지역주민, 삼성초등학교 학생 및 탐라 장애인 복지관 이용자등 많은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이다. 하지만 보행로 및 안전시설 미비로 운전자와 보행자의 통행불편이 제기되고 낡은 전신주 및 전기줄이 얽혀있어 미관저해요소로 지적되어 왔다.

 이에 따라 제주시는 지난 2016년 6월23일 한국전력공사와 협약을 체결하고 총사업비 13억원(공사비 5억8000만원, 지중화 분담금 7억2000만원)을 투자해 서광로 29길 및 주변 이면도로(총연장 L=1332m)에 대한 전신주 제거, 도로정비공사를 시행했다.

 시는 이 사업을 통해 전신주 34기를 제거한 후 아스팔트 도로를 재포장하고 가로등 18개소를 설치했다.

 한편 제주시는 남광로 등 4개노선, 1960m에 대하여도 사업비 115억원을 투자하여 지중화사업을 추진중에 있다.

제주시 주요기사
[동네방네]민·관 함께하는 프로젝트… “행복한 삶… 환경 해치는 폐현수막 재활용품으로 재탄생
제주시-시 산림조합 500만그루 나무심기 협약 소망 들어주는 '통통이함'을 아시나요?
[동네방네] 용담1동 지역사회 중심 복지특화사업 추… 왕벚꽃축제 차별화된 프로그램 발굴해야
토양오염 우려 25개 지점 이달부터 실태조사 신촌초·함덕중 명상숲 조성… 이달말 준공
제47회 어버이날 행사 8일 한라체육관서 시간당 1천원, 시간제보육서비스 운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싱크로나이지드 수영의 아름다움
  • 모델 정혜율 화보집 출간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맥스큐' 화보
  • 모델 정유승 마이애미 사진 공개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SNS 공개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비키니 공개
  • 모델 정유나 맥심화보 공개
  • 신수지 수영복 패션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