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제주시
제주시, 제63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
6일 제주시 읍·면 충혼묘지 8곳서 열려
이현숙 기자 hslee@ihalla.com
입력 : 2018. 05.28. 10:01:4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는 오는 6월 6일 오전 10시 제주시 충혼묘지를 비롯해 한림·애월·구좌·조천·한경·추자·우도 등 8곳 충혼묘지에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고 추모하는 '제63회 현충일 추념식'을 거행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제주시 충혼묘지에서 진행되는 추념식에는 도단위 각급 기관?단체장을 비롯하여 보훈단체와 군인, 경찰, 학생, 공무원 등 850여 명이 참석해 나라를 위해 산화하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명복을 빌고 그들의 숭고한 희생정신과 공훈을 추모한다.

 제주시는 현충일 추념행사를 위해 충혼묘지 내 각종 시설물 정비와 충혼탑을 비롯한 비문 도색, 풀베기, 차선도색 등 환경정비를 실시했다.

 이외에도 제주시 7개 보훈단체, 제주제일고등학교 학생자원봉사단(단장 오정심)등 도내 기관·단체들이 비석청소 등 주변 환경정화 활동에 적극 참여하고 있다.

 그리고 제주시는 참배객들의 교통편의 제공을 위해 행사 당일 공설묘지 인근에 임시주차장을 조성해 임시주차장에서 충혼묘지 입구까지 셔틀버스를 운행하고, 오전 6시 35분부터 오후 4시까지 2개 노선, 4대(동문로타리, 용담로타리 ↔ 충혼묘지)의 임시버스를 무료로 임시 운행할 계획이다.

 제주시 윤인성 주민복지과장은 "현충일에 '태극기 달기 운동'과 오전 10시에 울리는 사이렌 소리에 맞춰 가정과 일터에서 하던 일을 멈추고,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에 대하여 1분간 묵념에 동참해달라"고 당부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