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박종진, 손바닥 뒤집듯 바뀌는 판…'공천 반대' 안철수와 "승리의 면류관 쓸려고…"
권민수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8. 05.24. 12:55:0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사진: 박종진 SNS)

박종진 바른미래당 서울 송파을 예비후보가 공천 위기에 놓였다.

23일 박종진은 기자회견을 통해 "당 내 경선 1위가 공천을 받지 못한다는 것은 말이 안 된다"며 불만을 표출했다.

바른미래당 내 '유승민 라인'과 '안철수 라인'은 송파을을 두고 첨예한 공천 갈등을 벌이고 있는 상황에서 유승민 공동대표는 박종진에게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는 손학규 위원장을 손을 들고 있는 것.

공천 갈등이 이어지기 앞서 박종진이 안철수를 두고 '동지'라고 언급해 눈길을 끌고 있다.

박종진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 중 안철수에 대해 묻는 질문에 "그는 나와 함께 하는 동지다. 승리의 면류관을 함께 쓰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원래 방송하고 있던 나를 유승민 대표가 행사 사회 잘 본다며 영입했다. 그만큼 준비된 인재다"며 자신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최악의 경우 '무공천' 결정이 나올 수도 있다는 우려가 속출하고 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이승우, 인스타그램 비공개..복잡한 심경 드러내? 김소연 대표, 인재 선발 기준? "직원이 굳이 워킹을…
'그알' 이철규 변사사건, 김성중 교수 "일반인이 보… 허지웅, 차 운전 도중 숨을 내쉬며.."이 동작을 하니…
스타 bj 박씨 지인 "한 가지에 빠지면 헤어나올 수 … 유니클로 광고, "일부 언론과 온라인 네티즌 주장 …
20호 태풍 너구리, 한국에 영향 미치지 않고 21일 소… '우아한 가' 이규한, 임수향에 "미안하지만 내가 범…
정선아, '한끼줍쇼' 집주인에게 "나 자신을 믿고 연… 정갑윤 의원, 윤 총장에 "검찰의 위상 정립을 위해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