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 베트남 관광객 유치를 위한 MOU 체결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8. 05.14. 14:36:4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10일 베트남 호찌민 쉐라톤 사이공호텔에서 현지 대형 5대 여행사와 '베트남 관광객 유치 다자간 MOU'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제주도등은 한국관광공사 하노이지사와 현지 주력 5대 여행사인 비엣트레블(Vietravel), 사이공 투어리스트(Saigon Tourist), 티에스티 투어리스트(TST Tourist), 트랜스비엣 트래블(TransViet Travel), 벤탄 투어리스트(Benthanh Tourist)와 체결한 MOU를 토대로 인센티브 단체를 포함해 베트남 시장 공략을 가속화해 나갈 계획이다.

 제주도는 기업체 인센티브 관광 중심, 색다른 자연환경을 선호하는 현지 관광객들의 특징을 활용한 상품개발과 중국을 대체할 수 있는 시장공략을 위해 지속적인 MOU를 바탕으로 2015년 3699명, 2016년 4751명, 2017년 4767명의 베트남 인센티브 단체를 유치했으며 올해는 6000명 이상의 인센티브 단체 유치가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다.

 제주관광설명회에 앞서 제주관광마케팅단은 베트남 민영항공사 2개사와 미팅을 갖고 전세기 운항을 활성화하기로 했다. 또 2019년 상반기 중에 제주도의 무비자 입국제도를 적극 활용 할 수 있는 제주~베트남 직항 노선 개설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제주특별자치도 관계자는 "베트남이 제주관광시장 다변화를 기할 수 있는 주요 시장의 하나로 보고 2016년 11월에 개소한 하노이 제주관광홍보사무소를 적극 활용해 지역 밀착형 관광 홍보 마케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