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한라TV
문대림 "유리의성 주식 출자금 신고는 단순히 착오"
김우남측 기자회견에 반박 기자회견 열어
김희동천 기자 hallapd@ihalla.com
입력 : 2018. 03.14. 18:39:4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문대림 더불어민주당 제주도지사 예비후보가 14일 오후 4시 선거사무소에서 김우남 캠프에서 제기한 의혹에 대해 직접 기자회견을 갖고 해명했다.

문 예비후보는 백지신탁과 관련해 "유리의 성 투자금을 출자금으로 생각해 주식으로 표기하지 않고 출자금으로 표기한 단순 착오가 있었던 것은 인정한다"며 "당시 도의회 사무처 등과 논의하면서 신고했지만 착오가 있었고, 관계 기관(공직자윤리위원회)에 문의한 결과 단순 착오는 기관에 소명만 하면 된다고 들었다"고 설명했다.

문 예비후보는 기자회견에 앞서 "마치 범죄자처럼 깍아내리는 것에 대해 참담한 기분"이라며 "상대 후보에 대해 죄인인 것처럼 포장해 상대후보를 깍아내리는 것을 삼가야 한다"고 불쾌감을 표시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