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공항에 강한 봄바람, 도착편 상공 선회 '승객 불안'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8. 03.13. 18:53:0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13일 제주국제공항에 계절적 영향의 강한 바람이 불어 도착 항공기 4편이 상공을 선회했다가 가까스로 착륙했다.

 제주지방항공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1시 37분까지 30여분 사이 에어부산 BX8109편 등 도착 항공기 4편이 강한 측풍(Cross wind component)에 착륙이 어려워 여러 차례 착륙을 시도한 끝에 활주로에 안착했다.

 항공기가 활주로에 착륙을 시도하던 중 측풍에 기체가 흔들리자 재이륙, 제주 상공을 선회하게 되자 항공기에 탄 승객들이 불안에 떨었다.

 제주공항에는 오전 11시 22분부터 윈드시어(돌풍) 경보가 내려졌다.

 제주공항은 봄철에 남동풍의 영향을 받게 되면 주 활주로에서 측풍을 맞게 된다.

 제주시 북서부 해안 바로 옆에 있는 제주공항 주 활주로(동북·서남 방향)는 한라산·해안가와 대체로 평행해 항공기가 대부분 옆면으로 바람을 맞게 된다.

 이로 인해 이·착륙 항공기 기체가 심하게 흔들리는 현상이 발생, 항공기 운항에 차질을 빚고 있다.연합뉴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