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안희정 전지사 제3 피해자 있다.. 김씨 소문 대부분 허위"
위영석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8. 03.13. 14:39:3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성폭행 의혹을 받고 있는 안희정 전 충남지사로부터 성폭력 피해를 당한 사람이 추가로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전성협)은 13일 국회 정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안 전지사의 피해자가 이전에 언급된 두 사람 외에 더 있다는 제보가 있으며 다른 피해가 있다는 것을 알고 있다"고 밝혔다.

배복주 전성협 상임대표는 이날 오전 CBS라디오에 출연해 "김지은씨가 방송에서 말했던 것처럼 추가 피해자가 더 있는게 맞으며 우리가 알고 있기로는 1명 이상"이라고 말했다.

배 대표는 이와함께 김씨와 관련해 SNS 등에 유포되고 있는 '김씨의 부친이 000당 당협위원장 출신'이라는 내용은 허위이며 소문 중 사실인 부분은 김씨가 '돌싱'이라는 점이지만 이 사건의 본질과는 상관 없다"고 주장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