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정치/행정
제주 저출산 문제 해결 돌파구 모색
도, 사회연대회의 대표위원들 간담회
"출산·양육 좋은 환경 정책개발 노력"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7. 08.13. 12:57:5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리스트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가 저출산 극복을 위한 돌파구 마련에 나섰다.

 제주자치도는 지난 11일 제주시내 한 음식점에서 저출산 극복을 위한 사회연대회의 대표위원들과 간담회를 갖고 다양한 시책을 발굴해 나가기로 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30개 기관단체 대표로 구성된 사회연대회의의 활동들을 공유하고 저출산 극복을 위한 자유로운 토론이 있었다.

 원희룡 지사는 이날 간담회에서 "제주는 일과 가정의 양립을 위해 제주가족친화지원센터를 개소해 운영 중이며, 제주형 수눌음육아나눔터 조성, 가족친화 기업문화 확산 정책을 지원 중"이라면서 "출산 뿐 아니라 자녀를 키우기 좋은 제주를 만들기 위한 정책 개발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현재 제주자치도는 출산장려금 및 둘째이후 양육수당 지원, 출산육아용품대여점 운영, 사회적 돌봄 공동체 발굴 지원, 신혼부부(자녀출산) 주택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 출산장려 홍보 등 저출산 극복을 위한 실질적인 지원을 강화하고 있다.

 제주자치도는 이번 간담회를 계기로 참여단체의 적극적인 참여 속에 지역실정에 맞는 출산, 가족 친화적 사회분위기 조성은 물론 출산장려정책제도가 확산될 수 있도록 정책 마련에 힘을 쏟을 계획이다. 아울러 사회연대회의의 참여단체는 앞으로 일·가정 양립 균형을 위한 아빠육아 참여의 슬로건 '도와주는 아빠에서 함께하는 아빠로'를 중점 홍보하며 출산 장려제도를 정착 시키고 남성근로자의 육아휴직을 활성화하는 등의 정책을 적극 유도할 방침이다.

 한편 제주지역 저출산 극복 사회연대회의는 제주자치도를 중심으로 교육·경제·종교·언론·시민단체로 구성된 30개 기관 단체와 인구보건복지협회 제주지회 간사단체가 포함됐다. 2016년 6월 첫 실무 회의를 시작으로 다양한 공동캠페인을 비롯해 기관별 릴레이 캠페인 및 각종 프로그램 등을 운영, 구성단체별 역량을 결집해 오고 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리스트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리틀 송혜교' 배우 유시아, 에이프로…
  • 이성경 '아식스 코리아' 새로운 모델…
  • 선미, 3년만의 솔로 컴백
  • 클라라 화보 공개
  • 김연아 코카콜라 ‘강원평창수’ 광…
  • 짜릿한 매력의 ‘소미’, 코카-콜라 …
  • 배우 박민지의 여성스러운 자태 '시선…
  • 피에스타 김재이, 발랄 그리고 섹시미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