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제주, 추계 전국 초중고 육상 금3·동1 획득
영주고 이영석·위미중 김태현·외도초 등 금빛질주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7. 08.13. 12:08:1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리스트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남고부 110mH 금메달 영주고 이영석

영주고 이영석·위미중 김태현·외도초가 전국 무대에서 '금빛질주'에 성공했다.

제주도선수단은 10일부터 14일까지 충북 보은 공설운동장에서 열린 제46회 추계 전국 중·고등학교 육상경기대회 겸 제5회 추계 전국 초등학교 육상경기대회에서 금메달 3개와 동메달 1개를 합작했다.

제주 육상의 기대주 이영석(영주고 1)이 남고부 110mH에서 15초49의 기록으로 임채민(광주체고·16초08)과 최기만(부산체고·16초32)을 제압하며 1위로 골인하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남중부 창던지기 금메달 위미중 김태현



김태현(위미중 3)도 남중부 창던지기에서 58m71로 안하영(홍주중)의 58m37에 한발 앞서며 금메달을 추가했다.

외도초 홍서연·윤하은·문효성·강도현 조가 여초부 400m 계주에서 56초20의 기록으로 송정초(57초03)과 화순초(58초25)를 물리치며 정상에 오르며 금메달을 획득했다.

여초부 400m 계주 우승팀 외도초 홍서연·윤하은·문효성·강도현



2015년 창단한 외도초 육상부는 지난 4월 제주에서 열린 제48회 교육감 및 회장기 전도종별육상경기대회에서 남녀 초등부 종합우승을 모두 거머쥐며 육상의 산실로 거듭나고 있다.

이건우(남녕고)도 남고부 1학년부 멀리뛰기에서 6m74로 동메달을 따내며 선전했다.

한편 이번 대회에는 초등부 315명, 중학부 743명, 고등부 611명이 출전해 경합을 벌이고 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리스트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선미, 겨울 패션화보 공개
  • 혜이니 “초6 이후 몸무게 30kg 대 벗어…
  • 임미향 웨딩화보 공개... 청순한 신부…
  • 정소민, '순수미' 화보 공개
  • 선미, '코스모폴리탄' 화보 공개
  • '리틀 송혜교' 배우 유시아, 에이프로…
  • 이성경 '아식스 코리아' 새로운 모델…
  • 선미, 3년만의 솔로 컴백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