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대선/ 각 정당 장애인 공약 홍보… 지지 호소
도내 주요 정당 37회 장애인의 날 맞아 성명
장애인 예산 확대에 모두 공감… 차별 정책도
양영전 기자 yj@ihalla.com
입력 : 2017. 04.20. 16:27:1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리스트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도내 주요 정당 선거대책위원회(이하 선대위)들은 20일 제37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일제히 각 정당 대통령 선거 후보들의 장애인 관련 공약을 홍보하며 지지를 호소했다.

 더불어민주당 제주국민주권선대위는 이날 '제37회 장애인의 날 기념 성명'을 통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동등하게 함께 살아가는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겠다"며 "문재인 후보는 장애 등급제 폐지, 장애인 권리 보장법 제정, 부양 의무자 기준 단계적 폐지, 장애인 연금 기초 급여 월 30만원으로 인상, 장애인 의무 고용률 단계적으로 5%까지 확대, 여성 장애인법 제정 등을 공약했다"고 밝혔다.

 자유한국당 제주선대위도 성명을 내고 "장애인들이 국민의 일원으로 '차별'과 '불편', '소외'를 못 느끼는 사회를 만드는 그 날까지 국민과 함께하겠다"며 "홍준표 후보는 장애인 연금 부가 급여 8만원 인상, 장애인 건강 주치의 도입, 장애인 재활 치료 및 체육 프로그램 보급, 장애인 건강 검진 사업 도입, 장애인 보건 의료 센터 설치, 장애인 콜택시 대폭 확대 등의 복지 정책 공약을 마련했다"고 피력했다.

 국민의당 제주국민선대위는 "차별 없고 배려하는 제주공동체를 만들고, 격차가 해소되고 인간의 존엄을 지키는 사회 안전망 구축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안철수 후보는 장애 등급제 폐지, 부양 의무자 기준 폐지, 탈시설 자립 생활 권리 보장, 장애인 복지 예산 확대 및 장애인 연금 강화, 장애인 권리 보장법 제정 등을 제시했다"고 전했다.

 바른정당 우리함께 바른희망 제주선대위도 "장애로 차별받지 않는 대한민국을 만들겠다"며 "유승민 후보는 대통령 직속 장애인특별위원회 신설, 장애인 예산 GDP 대비 2.2% 이상 규모로 확대, 장애인 근로자 최저 임금 보장, 부양 의무제 완전 폐지, 장애인 연금 인상 및 대상 확대, 발달 장애인 전문 병원 확보 및 주치의 제도 시행, 장애인 이동권 보장 강화, 여성 장애인 지원 확대 등을 약속했다"고 강조했다.

 정의당 제주선대위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살아갈 수 있는 세상, 사회적 약자의 정치 참여와 진정한 사회 통합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심상정 후보는 탈 시설·자립 생활 종합 정책 수립 및 OECD 평균 장애인 예산 확보, 장애인 등급제 폐지 및 장애인권리보장법(가칭) 제정, 최저 임금 적용, 장애 친화 공기업 설립, 장애인 이동권·교육권·주거권 보장, 장애 여성 종합 지원 체계 구축 등을 공약으로 제시했다"고 설명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리스트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공민지 “저 알고보면 청순하고 여성…
  • 연기 새내기 안다의 소감...“이영애 …
  • 평균 신장 168cm 소나무...“때론 귀엽…
  • 20년차 배우 윤지혜 여성스러움을 입…
  • "눈빛에 심쿵"… 안소희, 화보 비하인…
  • 공승연, 플라스틱 아일랜드 봄 화보 '…
  • 지숙, 이렇게 요염한 여인이었던가~
  • 헬로비너스, 6인6색 데님 스타일 '청…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