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제주Utd 김무건, U-20 월드컵 출전 '정조준'
25~30일 4개국 초청대회 신태용호 승선… 실력증명 관건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7. 03.21. 14:31:5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리스트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U-20 4개국 초청대회에 출전하는 제주Utd의 미래 김무건.

제주유나이티드(SK 에너지 축구단, 이하 제주)의 미래로 불리는 김무건(19)이 세계 무대를 정조준한다.

김무건은 25~30일 수원과 천안, 제주에서 열리는 U-20 4개국 초청대회 참가를 위해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에 소집됐다. 신 감독의 부임 이후 처음으로 U-20 대표팀 명단에 이름을 올리며 파주축구대표팀트레이닝센터(NFC)에서 훈련중이다.

김무건은 U-19 대표팀에서는 주축 공격수로 두각을 보였다. 제주 유스팀 출신으로 지난해 내셔널리그(실업축구) 울산미포조선에 입단한 김무건은 U-19 대표팀 내 유일한 내셔널리거로 화제를 모았다. 하지만 부상이 아쉬웠다. 지난해 9월 카타르 4개국 친선대회에서도 부상으로 낙마했다. U-20 월드컵 참가를 꿈에 그리던 김무건에게는 여러모로 아쉬울 수밖에 없는 순간이었다.

시련 끝에 제주가 손을 내밀었다. 프로무대에 입성한 김무건은 아직 출전 기회를 잡지 못했지만 쟁쟁한 선배들과의 경쟁 속에 다양한 경험과 착실하게 실력 다지기에 나서고 있다.

김무건은 "내셔널리그에서 많은 걸 배웠지만 프로라는 무게감은 또 다르다"며 "특히 U-20 월드컵에 참가했던 (이)창민이형, (이)창근이형이 많은 조언을 해주며 도움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태극마크를 단 김무건에게 이번 대회는 U-20 월드컵의 최종 모의고사격이다. 김무건은 온두라스(25일·수원월드컵경기장), 잠비아(27일·천안종합운동장), 에콰도르(30일·제주월드컵경기장)를 상대로 월드컵 명단의 자격을 증명해야 한다.

김무건은 "월드컵은 그동안 꿈에 그리던 목표다. 만약 대회에 참가한다면 국가의 명예뿐만 아니라 제주의 자존심까지 드높이고 싶다"고 피력하며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리스트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배우 박민지의 여성스러운 자태 '시선…
  • 피에스타 김재이, 발랄 그리고 섹시미
  • 고혹적, 그리고 시크...배우 왕지원 화…
  • 후지이 미나의 단아한 매력
  • 수줍음 & 새초롬 & 성숙 & 시크...탄성 …
  • 배우 손수현, 강렬 & 귀여움
  • 공민지 “저 알고보면 청순하고 여성…
  • 연기 새내기 안다의 소감...“이영애 …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