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에 '제2의 남이섬' '탐나라 공화국' 일부 개장
이현숙 기자 hslee@ihalla.com
입력 : 2015. 05.09. 11:24:1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우리나라의 대표 한류 관광지인 남이섬이 제주에서 재연될 지 주목된다.

제주남이섬㈜(대표 강우현)은 제주시 한림읍 금악리 일대 9만9497㎡에 제주여성테마파크를 조성하기로 하고 본격적인 개발사업에 나섰다.

제주여성테마파크는 2004년 개발사업시행 승인을 얻었으나 사업자가 변경되면서 사업 추진이 이뤄지지 않다가 2012년 ㈜남이섬으로 사업자가 최종 변경돼 사업이 진행되고 있다.

㈜남이섬은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지난해 7월 제주 현지법인인 제주남이섬㈜을 설립하고 휴게실과 미술관, 관망탑 등에 대한 건축허가를 받고 본격적인 공사에 착수했다.

강우현 제주남이섬㈜ 대표는 2001년 ㈜남이섬 대표에 취임해 매년 관광객 수를 끌어올려 지난해 관광객 300만명을 유치하는 등 변화와 혁신을 주도했으며, 지난해 말 ㈜남이섬 대표이사에 물러나 제주남이섬㈜ 대표에 취임했다.

제주남이섬은 제주여성테마파크 개발사업 시행승인을 받은 콘도(52실)와 여성테마센터, 휴게시설, 수련시설, 소공원, 관망탑 등에 대한 공사를 진행하는 한편 콘셉트를 ‘탐나라 공화국’으로 잡고 기본 관광지와 차별화된 개발에 나섰다.

실제 공사 현장에서는 자연 훼손을 최소화하면서 발굴된 돌로 조각상을 만들거나 건축 자재로 활용해 조성됐다.

또 제주의 날씨와 자연을 활용한 관광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입장료 알선 수수료를 없앨 것으로 알려져 주목된다.

제주남이섬은 실질적인 공사 착공에 따른 사업 기간을 2017년 말까지 연장했으며,5월 9일 시설 일부분을 개장하는 '탐나라 공화국 개국행사'를 갖는다.

'남이섬'



문화 주요기사
제주대 '판야오밍(潘耀明)과 세계화문문학' 포럼 [제주바다와 문학] (1)문충성의 '제주바다'
제주도립미술관 학예연구과장 전국 공모 가수 양정원씨 제주어 창작곡으로 주말 음악회
제주 옹포리 달리책방 금요일엔 '심야책방' 국립제주박물관서 가족 뮤지컬 '나와라 뚝딱…'
문화가 있는 날 숲속 힐링콘서트 올해도 계속 제주 산지천갤러리 잠든 사진 춘삼월에 기지개
백정현 객원 지휘 제주교향악단 정기연주회 제주색 잠시 접고 전통춤의 찬란한 향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