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문화
제주·청주·중국 미술 교류전 '공통분모-표류'
11월 20일까지 갤러리청주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11.13. 18:54:51

지난 3월 제주시 갤러리비오톱에서 열렸던 제주·청주교류전이 이달엔 청주로 향했다.

이달 20일까지 갤러리청주에서 진행되는 이번 교류전은 중국이 더해졌다. '공통분모-표류'란 이름으로 제주의 강혜경 김정기 김해곤 박선희 박훈일 안병근 양미경 이미선 임재영 임춘배를 비롯 청주 11명, 중국 14명이 각기 다른 시선으로 빚어낸 작품을 펼쳐놓고 있다.

전시명에 붙인 '표류'는 예술은 한 곳에 머무르지 않고 끊임없이 움직이며 광활한 창작의 바다로 떠나야 한다는 의미를 지녔다.

이 기사는 한라일보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ihalla.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ihall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