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포츠
벤투호, 스리랑카와 월드컵 예선 2차전
내달 10일 화성서 격돌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9.12. 00:00:00

한국 남자 축구 대표팀의 2022년 카타르 월드컵아시아지역 2차 예선 두 번째 경기 일정이 확정됐다.

대한축구협회는 월드컵 2차 예선 스리랑카전을 다음 달 10일 오후 8시 경기도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0일 투르크메니스탄과 2차 예선 첫 번째 경기에서 나상호(FC도쿄)와 정우영(알사드)의 골로 2-0 승리를 따냈다.

두 번째 상대인 스리랑카는 월드컵 2차 예선에 16년 만에 올라온 복병이지만, 현재까지 성적은 2패다. 투르크메니스탄에 0-2, 북한에 0-1로 졌다.

벤투호는 투르크메니스탄전에 이어 2연승을 노린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 기사는 한라일보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ihalla.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ihall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