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회
제주 조천읍 해안가서 50대 숨진채 발견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9.11. 14:44:51

11일 오전 2시쯤 제주시 조천읍 신흥리 해안을 걷던 주민이 갯바위에 엎드려 있던 최모(58)씨를 발견해 해경에 신고했다.

 당시 최씨는 물안경을 착용하고 있었고, 인근에는 최씨의 옷과 휴대폰이 발견됐다.

 제주해양경찰서는 사고 당시 최씨의 동선을 파악하는 한편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망 원인을 규명할 계획이다.

이 기사는 한라일보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ihalla.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ihall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