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포츠
제주 요트 꿈나무 조재윤·성윤 형제 나란히 메달
제14회 전국해양스포츠제전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8.19. 21:00:00

왼쪽부터 조재윤, 조성윤.

조재윤 초등 저학년부 우승
조성윤은 초등 고학년부 '은'


제주의 요트 꿈나무인 조재윤·성윤 형제가 제14회 전국해양스포츠제전에서 나란히 메달을 획득했다.

최근 전국대회에서 연속 우승을 차지했던 조재윤(오라초 3)은 지난 15~18일 경기도 화성시 전곡항에서 열린 이번 대회에서 옵티미스트급 남자 초등 저학년부에서 금메달을 따냈다. 조재윤은 벌점 72점을 기록하며 2위인 104점의 송규진(포항요트클럽)을 큰 점수차로 따돌렸다.

조성윤(오라초 5)은 옵티미스트급 남자 초등 고학년부에서 서지수(전남 도원초 6, 벌점 44점)에 이어 2위(벌점 56점)에 오르며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동메달은 벌점 57점의 김동현(포항제철초 6)이 받았다. 진선희기자

이 기사는 한라일보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ihalla.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ihall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