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태풍 다나스 북상 제주공항 무더기 결항
오후 4시30분 기준 46편 결항 지연운항 150편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19. 07.19. 17:14:42

제5호 태풍 '다나스'를 제주를 향해 다가오면서 제주를 오가는 항공기의 결항과 지연이 속출하고 있다.

19일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30분 기준 제주국제공항 출·도착 항공기 46편(출발 20·도착 26)이 결항됐다.

또 제주를 오가는 항공기 150편(출발 83·도착 67)이 지연 운항행했다.

현재 제주공항에는 윈드시어가 발효된 상태다. 또 제주공항에는 초속 8.2m의 강한 바람이 불고 또 시간당 10~30㎜ 이상의많은 비가 쏟아지고 있다.

태풍이 점차 북상함에 따라 결항하는 항공기는 앞으로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공항공사 제주본부는 "태풍이 북상하면서 바람이 강하게 불겠으니, 공항 이용객들은 사전에 항공기 운항 정보를 확인하고 공항을 방문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 기사는 한라일보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ihalla.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ihall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