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회
제주 노형동 공사장서 50대 근로자 추락 중상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8. 09.12. 10:58:24

지난 11일 오후 5시23분쯤 제주시 노형동의 한 신축건물 공사현장에서 작업을 하던 서모(54)씨가 6m 높이에서 바닥으로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서씨가 크게 다쳐 119에 의해 제주시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공사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와 추락방지 시설물 등 안전규정 준수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이 기사는 한라일보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ihalla.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ihall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