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문화
제주 영화문화예술센터 6월 무료 상영작은?
전쟁 아픔 다룬 영화, 양조위 대표작 등 준비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7. 06.01. 09:22:44

제주도가 제주영상위원회에 위탁 운영하고 있는 영화문화예술센터(메가박스 제주점 6~7관)가 6월에 전쟁의 아픔을 다룬 영화 등으로 무료 상영회를 이어간다.

첫째 주에는 한국인들이 사랑하는 장르인 액션 영화를 선보인다. '모멘텀', '매드맥스:분노의 도로', '용의자'등을 볼 수 있다.

둘째 주에는 영화 속 대표적인 악인 영화를 준비했다. '다크나이트', '끝까지 간다',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 '위플래쉬' 등이다.

셋째 주에는 중국의 대표 배우 양조위의 다양한 작품을 만날 수 있다. '화양연화', '색,계', '중경삼림', '무간도' 등을 상영작으로 골랐다.

넷째 주에는 우리에게 남겨진 전쟁의 아픔을 다룬 영화들을 선정했다. '명량', '공동경비구역 JSA', '허트 로커', '연평해전' 등이다. 마지막 주에는 '유주얼 서스펙트' 등 최고의 반전영화로 관객들을 맞는다.

상영시간은 화~금요일 오후 3시. 토요일에는 오후 1시 애니메이션, 오후 3시에는 일반영화가 상영된다. 일요일과 월요일은 휴관한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www.jejumovie.kr) 참고. 문의 064)735-0626.

이 기사는 한라일보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ihalla.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ihall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