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국선열의 희생정신을 국민정신으로.....
2022-11-15 09:23
광복회제주특별자치도지부장 강혜선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순국선열의 희생정신을 국민정신으로.....

제83회 순국선열의 날과 제20회 제주지역 애국선열 합동 추모식을 맞이하여 조국의 자주독립을 위하여 목숨을 바치신 순국선열과 애국지사들께 추모의 예를 올립니다.
우리는 왜 매년 11월 17일 순국선열을 기리고 추모하고 있는가?
일제 암흑 속에서도 조국독립을 위해 목숨을 바치신 선열들의 고귀한 뜻과 희생정신을 기리고 국민정신을 승화시키며 인류의 보편적 가치인 정의를 실현하고자 함에 있습니다.
이는 곧 대한민국의 국가 정책상 최상위의 개념으로 추진해야할 최고의 가치이며 국민 모두가 본받아야 할 정신적 덕목이기 때문입니다.
순국선열이란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치신 선열을 뜻하며 오늘날 우리가 추모하는 순국선열은 일제 침략에 맞서 투쟁하다 돌아가신 분들을 말합니다. 즉 명성황후 피살일 1895. 8. 20부터 광복 전일 1945. 8. 14일까지 독립위해 투쟁하시다 순국하신 분으로 그 공로로 건국훈장(대한민국장, 대통령장, 독립장, 애국장, 애족장과 건국포장, 대통령표창) 받으신 분들을 말합니다. 다만 그 범위와 유형은 1960년 보사부 (순국선열 요선정회의)에서 의결되 6대항 전사, 형사, 절사(자결), 피살, 옥사, 옥병사 해당되는 분들을 순국선열로 규정하고 있습니다.
순국선열의 정신은 우리 민족의 얼과 혼입니다. 순국선열은 일제의 불의에 맞서 투쟁하시다가
고귀한 생명을 바치셨으며 그 정신은 우리가 지키고 계승해야할 최고의 가치인 것입니다.
오늘날 우리사회가 혼돈속에 휘말리고 있는 것도 바로 이러한 순국정신이 황폐화되어 가고 있다는 하나의 반증이라고 할수 있습니다. 일시적인 경제적 풍요속에서 극단적인 이기주의와 물질만능 주의에 우리가 소중히 지켜야할 순국정신의 자리를 내어주었기 때문입니다. 순국정신은 세계 모든 국가가 지향하고자 하는 정의의 정신이며 지금 우리에게 가장 절실하고 반드시 계승하고 배워야 할 정신적 덕목이기도 합니다.
세계의 어떠한 국가도 나라가 건국되면 보훈정책을 최우선적으로 확립하여 시행하고 있습니다.
독립유공자외 그 유족들을 영웅시하여 예우하고 있는 것도 민족정기를 바로 세우기 위한 상징적 기능 때문입니다. 우리가 목표로 하고있는 세계속에 위대한 대한민국도 국민통합과 평화적 남,북통일 이후 민족통합이 이루어져야 비로소 이룩할수 있습니다. 이러한 사회통합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국민 정신교육이 가장 절실하며 그 중심에는 자발적으로 사생취의(捨生取義) 하신 순국정신이 국민정신으로 승화될 때 비로소 이루어질수 있습니다.

2022. 11. 17
광복회제주특별자치도지부장 강혜선

No 제목 이름 날짜
3309 제주특별자치도장애청소년직업지도센터 도내 특수학교(급) 졸업을 앞둔 장… [1] 오경미 01-03
3308 소상공인 탄소포인트제를 아시나요!  ×1 [1] 고기봉 01-03
3307 사회적경제활성화 제주네트워크 '너도나도 우산함께' 사회적경제 인식개…  ×1 서귀포YWCA 12-29
3306 제주일고 38회 동창회 시온빌 자립생활관 후원  ×1 [1] 김정미 12-28
3305 한라야생화 온라인전시회에 초대합니다.  ×2 김평일 12-25
3304 제주원광재가노인복지센터 어르신 활동작품 전시회 “원광愛 작은 행복이…  ×2 [1] 제주원광재가노인복지센터 12-23
3303 한국전기공사협회 제주특별자치도회 천사의집에 성금기탁  ×1 천사의집 12-19
3302 디지털시대에 적응하는 우리 멋져요  ×1 강건혁 12-18
3301 심폐소생술! 의무교육으로  ×1 비밀글 성산 12-17
3300 겨울철 도로 위, 이것 조심하자! 도로 위의 암살자 '블랙아이스' 피할 수 …  ×1 [1] 제주대학교학생 김동건 12-17
3299 배달료, 수수료 걱정없이 맛있게!  ×1 [2]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강예린 12-17
3298 모두를 위한 키오스크, 가능할까? 키오스크 노인 접근성 개선돼야… [1] 정지우 12-16
3297 [기고]다시 뛰는 장년층, 희망의 디딤돌  ×1 ×1 [4] 백은숙 12-14
3296 제주영락종합사회복지관, 제주신협과 함께하는 "따뜻한 김장나눔"   ×1 제주영락종합사회복지관 12-13
3295 오·폐수의 무단 방류로 인한 바다 생태계 파괴를 막기 위한 우리의 자세  ×1 ×1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강지훈 12-12
3294 [기고] 119안심콜 서비스 선택이 아닌 필수  ×1 ×1 [3] 강기수(남원119센터 소방사) 12-12
3293 남원119센터, 겨울철 소방안전대책 화재예방 홍보 실시  ×1 남원119센터 예방담당 오성룡 12-11
3292 나부터 시작하는 에너지 다이어트  ×1 [1] 한전 제주본부 요금관리부 요금팀장 윤 12-09
3291 새들의 합창이 그리운  ×1 오조 12-08
3290 제주영락종합사회복지관, 제주신용협동조합과 “온(溫)세상 나눔 캠페인”…  ×1 제주영락종합사회복지관 12-08
3289 한라산지킴이 클린활동 봉사 [1] 박세권 12-08
3288 전동킥보드 안전하게 타세요  ×1 [1] 강원석 12-06
3287 기고문  ×1 김현진 12-06
3286 제주의 바다, 반드시 지켜내야  ×1 ×1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김현진 12-05
3285 하논분화구 보존복원  ×1 하논분화구 1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