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특별자치도장애청소년직업지도센터, 졸업 앞둔 장애학생 진로설계 지원
2020-12-28 15:09
현윤호 (Homepage : https://www.jejudy.or.kr/)
제주특별자치도장애청소년직업지도센터(센터장 윤보철, 이하 센터)에서는 도내 특수학교(급) 장애청소년 대상의 맞춤형 진로 설계, 직업교육, 현장훈련 및 취업을 지원하고 있다.

2020년 센터에 참가 신청서를 접수한 고등학교 특수학급 3학년, 특수학교 전공과 학생 54명을 대상으로 록산에버그린 주식회사, ㈜제주마미, ㈜정성기업, 제주웰빙영농협동조합법인, 어우늘, 영농조합법인제주마을, ㈜삼한서비스, ㈜제주런드리, 고사리숲농업회사법인 등의 사업체에서 5 ~ 10일의 현장훈련 및 지원고용훈련연계 등의 사업을 전개하였고, 이를 토대로 장애학생들의 진로를 설계할 수 있었다.

올 한해 코로나19로 인하여 사업체에서 현장훈련 등 사업전개에 어려움이 따랐으나 ㈜제주마미, ㈜정성기업, ㈜제주런드리 등의 도내 사업체에 장애학생 및 사후관리 대상자 16명이 취업에 성공하였으며 대학 진학 6명, 전공과 진학 12명, 진학 6명, 지역사회시설이용(생활시설, 주간보호센터) 12명 총 54명의 장애학생 진로를 설계하였다.

센터 담당자는 ‘코로나19로 인하여 학생, 사업체, 센터 모두 힘들고 어려움이 있었지만 사업체에서의 적극적인 협조로 현장훈련을 통한 학생들의 직업능력이 향상되어 장애청소년들이 취업을 할 수 있었다. 그리고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장애인 현장훈련에 관심을 보여준 사업체 관계자분들 덕분에 현장에서의 경험을 토대로 학생들의 진로설계에 큰 도움이 되어 더욱 고마움을 느끼고 있다,’라고 소감을 전하였다.

센터에서는 앞으로도 도내 장애청소년의 취업을 통한 사회생활 영위를 위하여 직업교육, 현장훈련 및 맞춤형 진로설계를 더욱 강화할 예정이다.

No 제목 이름 날짜
2872 암을 예방하려면 정기건강검진 미루지 말고 꼬박 꼬박!!  ×1 제주코로나방역대응추진단 박성혜 03-22
2871 개인이 소유한 전기차충전기를 함께 사용해요!  ×1 ×1 김재연 03-22
2870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허위신고는 반드시 근절되어야!  ×1 현명준 03-21
2869 물부족 문제를 해결하는 물 재이용 실천  ×1 이준호 03-20
2868 거리두기의 장기화, 우린 무엇을 바라는가?  ×1 ×1 현동석 03-19
2867 국제라이온스협회 354-G지구 제3지역 특별교부금 지원사업  ×1 천사의집 03-19
2866 제주경찰의 사회적 약자 보호  ×1 ×1 박소정(남문지구대) 03-17
2865 비만의 해결은 왜 어려운 것일까?  ×1 ×1 제주코로나방역대응추진단 오미옥 03-17
2864 재활용품들이 주인공이 된 “재활용 포럼”을 개최한다면!!!  ×1 도 생활환경과 자원순환관리팀장 정근식 03-16
2863 기고 (추사 김정희와세한도)  ×1 허철훈 03-15
2862 바이 인감 ~ 하이 서명~  ×1 ×1 양현주 03-15
2861 SNS를 멈추고 자신에게 집중하라  ×1 ×1 허성환 03-15
2860 거리두기 장기화, 우린 무엇을 바라는가?  ×1 비밀글 현동석 03-12
2859 마스크 단상  ×1 김영진 02-27
2858 한전.신재생발전 직접 참여  ×1 한국전력제주본부 02-25
2857 끊임없는 아동학대  ×1 허성환 02-22
2856 제일플란트, 아이엠플란트치과, 장애인 임플란트 수술비 2,000만원 후원  ×2 한용 02-19
2855 (주)제이피엠 사랑의 헌혈봉사  ×1 (주) 제이피엠 02-17
2854 (기고) 졸업시즌에 졸업생보다 더 슬픈 화훼농가  ×1 안상준 02-16
2853 갈등-사회적비용  ×1 ×1 문석부 02-15
2852 우리 가족 한 달 음식물 쓰레기 처리비용이 한 달에 960원?  ×1 제주특별자치도 자원순환관리팀장 정근식 02-10
2851 설명절, 안전을 위한 특별한 선물 ‘주택용 소방시설’  ×1 남원119센터 소방교 김슬기 02-07
2850 코로나 시대! 설날은 삼가고 조심하는  ×1 유승훈 02-05
2849 코로나19 속 설 명절... 우리 농산물에 감사의 마음을 담아...  ×1 농협 구례교육원 이은영교수 02-04
2848 일방 통행 도로 이렇게 놔두어도 될까? 최하은 0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