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우산비닐' 사용 줄여 제주환경 되살리자!
2019-09-15 14:04
정지영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우산비닐’ 사용 줄여 제주환경 되살리자!

때늦은 가을장마로 인해 제주의 날씨는 며칠째 흐림이다. 비를 피하기 위해 우산을 쓰고 물 고인 길을 걷다 보면 옷이나 신발에 빗물이 튀진 않을지, 잠시 긴장의 끈을 놓았다가 길에서 미끄러지는 건 아닐지 걱정이 된다. 다행히 실내에선 건물 입구에 비치된 우산비닐 덕에 우려가 사라지지만, 반대로 잠깐 쓰고 버려져 복도 전체에 널린 비닐 쓰레기들을 보면 양심의 가책이 드는 게 사실이다.

일회용품들의 단점은 삶을 편리하게 하는 만큼 환경을 해친다는 점이다. 우리가 무심코 쓰다 버린 우산비닐의 국내 연간 사용량은 공공 부문만 해도 무려 1억 장이 넘는다. 재활용이 가능한 고밀도 폴리에틸렌을 사용해 제작되지만 물기에 젖으면 활용 불가능하며 소각이나 매립 또한 어렵다. 사용자들 역시 제대로 수거를 하지 않으니 우산비닐 이용의 결과는 어떻게든 환경오염의 야기로 수렴될 수밖에 없다. 그렇다면 우리는 어떤 대안을 제시할 수 있을까?

첫째는 친환경 우산 빗물 제거기의 설치다. 극세사 패드 털이 원리를 이용한 이 제거기는 추가 유지비 없이 지속적으로 사용 가능하며 우산비닐 사용의 가장 큰 원인인 미끄럼 문제 역시 예방할 수 있다. 우산을 좌우로 흔들기만 하면 빗물이 제거되기 때문에 방법이 간편하며 전기가 쓰이지 않아 에너지 절약에 도움이 된다. 실제로 제주도청 등 몇몇 공공기관에서 이용되는 중이지만 여전히 그 숫자는 손에 꼽을 뿐이므로 도내 설치 범위의 확대가 다급한 시점이다.

다음으로는 친환경 우산 커버 레인트리 캠페인이 있다. ‘레인트리 캠페인’은 최근 일회용 우산 커버 사용으로 인한 환경오염이 사회적 문제가 된 것에 착안, 방수원단의 자투리로 재사용이 가능한 우산 커버를 제작해 기존의 비닐 우산 커버 대용으로 사용하는 친환경 캠페인이다.

공공기관뿐만 아니라 개인의 노력 역시 필요하다. 미끄럼 사고가 걱정된다면 실내로 들어오기 전 반드시 빗물을 털고 들어오는 습관을 들이자. 여의치 않을 경우엔 우산을 구매할 때 동봉되는 커버를 이용하는 것 또한 좋다. 비록 휴대 및 관리는 번거롭겠지만 우리의 행동이 환경에 끼칠 영향을 생각하면 마냥 편의만을 추구할 수도 없는 노릇 아닌가.

끝으로 환경 개선은 어느 한 쪽의 노력만으로 이뤄지는 게 아님을 염두에 두고 우리 모두가 포켓용 장바구니를 휴대하고, 보온병이나 머그잔, 텀블러 사용을 생활화 한다면 세상은 바뀐다. ‘세상을 바꾸는 우리’가 되리라. 바뀐 세상은 자연생태계가 정상적으로 돌아가고 있으리라.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2학년 정지영


No 제목 이름 날짜
2788 "나 하나'쯤이야'" 가 아닌 "나 하나'부터'"  ×1 양준호 12-01
2787 코로나 19로 인한 환경오염, 무엇이 문제인가  ×1 강연지 11-30
2786 질병치료에 좋은 민간치료법~, 영어 쉽게 정복하는 법~ 유익한 11-30
2785 제주도농아복지관, 권익옹호교육 실시  ×1 제주도농아복지관 11-27
2784 [기고] 안전한 제주시 만들기, 우리 함께 해요  ×1 ×1 이호동 김건 11-26
2783 제주도내 쓰레기로 방치된 오름들 이대로 괜찮은가  ×1 고동현 11-25
2782 민관이 함께 지켜야할 다중이용실설 비상구  ×1 ×1 남원119센터-김슬기 11-24
2781 대기오염의 심각성과 정부와 개개인의 노력  ×1 강길현 11-23
2780 보조 배터리 재활용 된다는 사실을 아시나요!  ×1 고기봉 11-22
2779 (기고)공공장소에서 지켜야 하는 필수 에티켓   ×1 이호동주민센터 김정희 11-19
2778 [독자투고] 코로나19 재확산, 로컬푸드로 이겨내자  ×1 비밀글 임관규 11-18
2777 [기고]농촌에 부는 스타트업 바람을 기대하며  ×1 송민형 11-17
2776 (독자투고) 어울림과 멀어짐으로 계획하는 김장김치 담그기  ×1 유승훈 11-17
2775 [기고]우리 집 안전한 겨울나기 첫 걸음, 주택용소방시설  ×1 양승호 11-14
2774 (기고)고향을 지키는 슬기로운 선택, '고향세'  ×1 임규현 11-12
2773 체육종목별회장선거에대한우려  ×1 김병우 11-12
2772 제2공항 여론조사를 말하다  ×1 오병관 11-09
2771 칼럼 기고 문의  ×1 비밀글 김성일 11-08
2770 비상구는 생명의 문! 절대 막지마세요  ×1 ×1 동부소방서 표선119센터 이정훈 11-08
2769 (독자투고) 농업인의 날! 농업에서 찾은 희망  ×1 유승훈 11-07
2768 조천청소년문화의집‘개관기념 지역 간담회’ 개최  ×2 조천청소년문화의집 11-06
2767 서귀포시노인복지관 치매예방홍사업 일자리를 하면서...  ×2 김원 11-06
2766 서귀포시노인복지관 노인여가활동지원사업 일자리를 하면서....  ×2 임용국 11-06
2765 (기고)농촌의료공백, 공공의료로 다시 접근하자  ×2 임규현 11-05
2764 포스트코로나19 이후 변화하는 스포츠  ×1 ×1 비밀글 이로숙 11-05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