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겨울철 국민건강 지킴이, 제주 월동채소
2019-03-25 06:42
이성돈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이제 완연한 봄이 오면서 제주산 월동채소가 수확 마무리 단계이다. 하지만 턱없이 낮은 가격으로 밭을 갈아 업는 재배농업인들의 마음은 역시나 기대이하이서 찹찹할 따름이다. 어릴 적, 무청이나 배춧잎을 말린 시래기를 겨울철 채소 대용으로 무쳐 먹거나 국을 끓여 먹었던 기억이 난다. 몇 십 년도 안 된 시기의 일이었다. 그 만큼 겨울철 신선한 먹거리는 귀했었다. 지금의 제주의 월동채소가 제주의 온화한 기후를 활용하여 재배되면서 겨울철 채소 공급이 부족한 시기에 신선채소의 공급원로서 크나 큰 역할을 담당하고 있음에 자부심을 느낀다. 하지만 또 한편으로는 제주 월동채소가 풀어야 할 직면한 과제가 있기에 제주에서의 월동채소의 역사, 가치 그리고 비전에 대해 정리 하고자 한다.
제주는 화산폭발의 섬으로 토양이 화산토로 물을 가두어 농사에 활용하기가 어려워 보리, 콩, 조, 메밀, 고구마 등 척박한 토양에서 재배 가능한 작물들만 재배 되었다. 1970년대 들어서면서 지하수 관정이 개발되어 농업용수의 어려움이 해결되었고 1980년대 이후 원예작물 주산지가 형성되면서 제주 동부지역에 무, 당근 등, 서부지역에 양배추, 마늘, 브로콜리, 콜라비 등 월동채소가 재배되고 있으며 제주농업에 있어서 감귤 산업, 축산업과 함께 3대 축으로 월동채소산업이 발전하여 오고 있다. 특히, 제주는 에너지 비용 없이 추운 겨울 노지상태에서 월동채소를 재배할 수 있는 자연 환경을 갖고 있어 신선한 겨울 채소 공급의 기지 역할을 해 오고 있는 것이다.
최근, 이러한 제주의 월동채소는 부족과 과잉을 반복하며 가격의 급등과 폭락이라는 악순환을 이어오고 있다. 특히 금년에는 온난한 겨울로 인한 생산량 증가, 경기 침체로 인한 소비 부진으로 어려움을 겪었다. 또한 앞으로도 지구온난화로 인한 월동채소 생산량 확대 등이 우려되는 가운데 빈번하게 발생하는 과잉생산으로 인한 수급안정을 통한 수급조절 대책이 필요한 시점이 되었다.
앞으로 제주 월동채소는 과잉 생산 시 산지폐기, 비축, 격리 등 유통 대책이 필요하겠지만 근본적인 대책은 될 수 없다는 생각이다. 규격품 이외 출하 금지, 월동채소 연작지 녹비작물재배, 월동채소 품목의 다변화 등 출하량 줄이기와 더불어 가격안정관리제 효율적 운영 등에 대한 관계기관과 농업인들의 자구노력이 절실하다는 생각이다. 또한 정책적으로 월동채소 생산조정 지불제, 품목별 자조금 확대 조성 등 적정 생산을 유도하기 위한 다양한 시책을 머리를 맞대어 함께 발굴하고 실현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겨울철 신선 채소의 공급기지, 전 국민 건강지킴이로서 제주의 월동채소 산업은 그 가치를 지키고 비전을 실현 해 나가는 일에 지혜를 모아나가야 할 때라는 생각을 해본다.

No 제목 이름 날짜
2510 NIMBY. 그게 어때서?  ×1 김보현 11-13
2509 JDC 법무팀, 시각장애인들과 함께 제주의 멋을 찾다  ×1 제주시각장애인복지관 11-12
2508 (기고)안전신문고에 2분만 투자해보세요!  ×1 ×1 노형119센터 11-11
2507 학식 바뀌어야 학생들이 이용한다  ×1 강성범 11-08
2506 블랙스완에서 찾아오는 재난을 막아내자  ×1 강인규 11-08
2505 블랙스완에서 찾아오는 재난을 막아내자  ×1 강인규 11-08
2504 더 이상의 일회 용품 사용은 그만! 현원준 11-08
2503 생수 대신 수돗물 사용으로 환경을 보호하자!  ×1 양기혁 11-04
2502 영농폐기물 더 효과적으로 수거할 수 없을까?  ×1 허가람 11-02
2501 대중교통 이용 불편 해소를 위해  ×1 허지영 11-01
2500 사회적기업활성화 제주네트워크 ‘학교협동조합 활성화를 위한 세미나’ …  ×1 서귀포ywca 10-31
2499 영주음사 한시 발표회 김세웅 10-31
2498 모두 함께 어우러진 화합의장, 제주애덕의집 '나누미의날'개최  ×2 제주애덕의집 10-30
2497 서귀포시노인복지관 척척척사업단을 마치며...  ×1 박길자 10-30
2496 청렴은 함께 하는 사소한 것에서 부터 비롯된다.  ×1 비밀글 고기봉 10-30
2495 이젠, 자연재해 피해는 풍수해보험으로 보상받자 강인규 10-29
2494 올 가을에는 '호국영웅 강승우 길'을 걸어보자!  ×1 강응봉(군경유족회) 10-28
2493 독자 의견 비밀글 독자 10-28
2492 기고. 폐농약 수거함을 홍보하고 관리하여 환경을 보호하자!  ×1 박찬경 10-27
2491 서귀포YWCA ‘취업 대비 기본 컴퓨터교육’ 개강  ×1 서귀포YWCA 10-25
2490 남해어업관리단,제주도장애인복지관에서 봉사활동 전개  ×2 제장복 10-24
2489 성평등정책관에서 1년...변화를 기대하며  ×1 ×1 김재연 10-24
2488 일본 경제보복의 무기가 '쌀'이었다면 비밀글 김종현 10-23
2487 아이들과 함께 건너는 건널목  ×1 새마을지도자삼양동협의회장 윤 태 훈 10-22
2486 마당극 개최  ×2 김영숙 10-21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