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4.3 역사와 수눌음 문화의 가치
2019-03-15 16:50
이성돈 (Homepage : http://)
3.18 4.3과 수눌음 문화의 가치.hwp ( size : 107.00 KB / download : 6 )
작년 4.3 70주년 기념식 참석 차 4.3 평화공원에 갔었다. 거기에서 울려 퍼졌던‘아∼통곡의 세월이여. 아∼ 잠들지 않는 남도 한라산이여’라고 부르는 가수 안치환의 노래‘잠들지 않는 남도’는 지금까지 풀지 못하는 4.3의 가치에 대해 한 번 더 생각하게 하게 하는 가사로 아직까지 나의 뇌리를 스친다. 그 만큼 제주 4.3의 상처는 여전히 깊고 또 현재 진행형이기도 하다. 또한 지금이 자라나는 세대들에게 4.3의 역사적 의미를 어떠한 모습으로 전해줄 것인가에 대한 고민을 해야 할 시점이기도 하다.
최근 4.3에 대한 평가가 새롭게 정립은 되고 있다고는 하지만 아직까지도 4.3은 이념적 색깔을 바탕으로 폄하되어지는 부분이 없지 않은 게 현실이다. 5.18은 광주민주화운동으로서 우리 역사에서 의미 있는 한 페이지로 다루어지고 있다. 하지만 제주 4.3은 초중등 교과서에서 역사적 사건의 하나로만 기술 하고 있을 뿐 그 의미를 아직까지도 제대로 규정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어서 안타까울 따름이다.
4.3 발생 이전으로 제주를 돌이켜 보면, 척박했던 제주에는 제주만의 고유한 농업 공동체가 있었다. ‘수눌음’이라 하여 구성원 간 믿음으로 그 맥을 이어져 왔던 것이다. 그 이전까지의 역사 과정에서 제주는 외세 침략, 강한 태풍, 척박한 토양 등 수많은 고통을 이겨 왔다. 제주인들이 꿋꿋하게 제주를 지켜 올 수 있었던 것은 제주만의 수눌음 공동체가 있었기 때문이 아닌가 생각한다. 하지만 현대 사회에 들어서면서 제주에서 발생했던 4.3은 제주의 전통적인 수눌음 공동체를 파탄지경에 이르게 하였던 제주인들에게 있어서는 뼈아픈 역사가 되고 있는 실정이다.
앞으로 4.3에 대한 역사는 과거의 이념 문제가 아닌 인권의 문제로 미래를 향해 접근해야 한다는 생각이다. 4.3으로 인한 제주의 수눌음 공동체의 붕괴 이후 이를 회복하기 위한 노력들이 있어야 할 것이다. 지난 70년처럼 아물지 않는 상처에 이념의 잣대를 들이대는 잔인한 일이 다시는 반복되어선 안 된다는 생각이다. 그래야만이 4.3의 역사적 교훈은 제주에 더 이상 눈물과 아픔에 머물지 않는 평화의 섬으로서의 제주의 가치를 북돋는 계기가 될 것이다.
4.3의 역사는 대립의 상징이 아니라 인권의 가치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여 평화의 새로운 시대를 만들어 나가는 매개체가 되어야 한다는 생각이다. 10여일 남은 오는 4.3 71주년을 기다리며 제주인들의 끈끈했던 전통 수눌음 문화를 계승하고 인권, 평화의 가치를 되새겨 보는 계기가 되었으면 하는 바램을 가져본다.





No 제목 이름 날짜
2462 2019도민 협치 퍼실리테이터양성과정 수강생 모집 서귀포YWCA 09-17
2461 AI시대 내 일자리는 안전한가  ×1 제주고용센터 09-17
2460 '우산비닐' 사용 줄여 제주환경 되살리자!  ×1 정지영 09-15
2459 4·3은 청소년들이 함께 기억해야 할 역사입니다.   ×1 강혜진 09-14
2458 위치알림 서비스를 통하여 발달장애인이 더 안전한 제주  ×1 비밀글 양지훈 09-11
2457 당신의 취업성공 고용센터가 함께 합니다  ×1 제주고용센터 09-10
2456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드론으로 꿈과 희망을 키워요“   ×1 서귀포YWCA 09-07
2455 성지요양원 지역연게프로그램 실시 - 한올간병봉사회  ×1 성지요양원 09-06
2454 서부종합사회복지관 VIVA청춘예술단 열정업 프로그램 진행  ×1 서부종합사회복지관 09-04
2453 기고< 치매 환자 조호물품 지원 제도를 아시나요?>  ×1 고기봉 09-04
2452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꿈what"」 하반기(9월~12월)프로그램 안내  ×1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09-04
2451 샘물지역아동센터와 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가 함께하는 샘물주니어-생…  ×1 샘물지역아동센터 09-02
2450 2019년 추석명절 천지개벽으로 인간재창조 대한인 08-31
2449 동남장로 교회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경로잔치’ 개최  ×1 비밀글 고기봉 08-30
2448 한림여성농업인센터, 하반기 프로그램 참가자 모집  ×1 한림여성농업인센터 08-28
2447 동홍동, 가을학기 학교주변 불법광고물 정비 추진  ×1 동홍동 08-28
2446 구직자의 희망을 함께 설계하는 취업성공패키지  ×1 제주고용센터 08-26
2445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해군 진로체험 프로그램 운영   ×1 서귀포YWCA 08-24
2444 [기고]한사람, 한사람이 모여 모두가 행복한 제주 만들기  ×1 이호동주민센터 김건 08-23
2443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8-22
2442 한시 발표회 영진 08-19
2441 동아시아문화도시 한중일 청소년 아트프로그램 중국닝보에서 개최  ×1 비밀글 김영 08-16
2440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꿈what"」 현장직업체험 진행  ×1 [1]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08-14
2439 크리에이터 페스티벌을 다녀와서  ×1 ×1 비밀글 박성희 08-13
2438 공교육을 강화하는 「교권 3법」의 개정 완수  ×1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 08-13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