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고
2019-02-10 10:40
고기봉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긍정의 생각과 칭찬으로 사회를 아름답게..

말은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인다. 특히 가볍게 던지는 말 한마디조차도 상대방에게 기분을 거슬리게 하는 경우가 많다. 그 말에 사랑과 진실, 정의가 담겨 있어야 함은 물론이다. 말의 빈곤은 지식의 빈곤, 경험의 빈곤, 감정의 빈곤을 의미한다. 동시에 다른 사람에게 양분을 공급하는 통로 역할을 한다. 이처럼 좋은 말은 자양분이 되고 상스러운 말은 독소가 된다.
사람은 언어라는 매개체를 통해 대화를 나누며 서로의 감정을 공유한다. 이 언어라는 매개체는 때론 상대방에게 상처를 주는 무기로 변해 누군가를 공격하기도 한다.

조선시대에 황희 정승이 길을 가다 소 두 마리를 부리면서 밭을 갈고 있는 농부에게 “검은 소와 누런 소 중 어느 소가 일을 잘 하느냐?”고 물었다. 농부는 침묵을 지켰다. 몇 번을 물었지만 묵묵부답이었다. 황희는 자신의 물음에 대답하지 않아 화가 났지만 그냥 지나치기로 했다. 한참 가고 있는데 농부가 쫓아와 말했다. “선비님, 아까는 죄송했습니다. 제가 왜 그때 말하지 않았느냐하면, 아무리 짐승이지만 주인이 누가 더 일을 잘한다고 비교해 보십시오! 얼마나 섭섭하겠습니까? 그래서 침묵을 지켰습니다. 사실은 검은 소가 일을 더 잘합니다. 누런 소는 꾀를 좀 부리고요!”  이 말에 황희는 크게 깨닫고 아랫사람을 대할 때 함부로 말하지 않았다고 한다.
이처럼 우리 조상들은 짐승들에게도 말을 함부로 하지 않았다.

우리 인간은 말로써 살고, 말로써 생활하고, 말로써 죽는다.
생각은 말이 되고 말은 행동이 되며 행동은 습관이 되고 습관은 인격을 형성하며 인격은 운명을 결정한다.

평소 말하는 습관이나 행동은 그 사람의 인격과 인품을 나타낸다. 누구를 만나도 희망과 긍정의 말투로 말하는 사람도 많지만 첫마디부터 부정의 말투를 가진 사람도 있다.

칭찬은 엄청난 힘을 발생시키는 축복의 언어이다. 칭찬은 그 어떤 것도 요구하지 않으며, 마음을 담은 말 한마디면 충분하다. 마음을 담은 칭찬은 아이와 어른을 구분하지 않고 긍정에너지를 생성시켜주며, 모든 사람을 감동시키는 마법 상자 같은 역할을 한다.
따라서 필자는 사람의 관계에 있어 긍정의 생각과 칭찬을 자주하는 사람들을 만남으로써 아름답고 따뜻한 사회가 되길 기대해 본다.

서귀포시 성산읍 오조리 새마을 지도자 고기봉

No 제목 이름 날짜
2351 항만119센터, 관내 인명구조함 점검 실시  ×1 항만119센터 04-17
2350 은성종합사회복지관 하모니 악기교실 운영  ×1 은성종합사회복지관 04-15
2349 제주원광재가노인복지센터 노인일자리 참여자 문화체험 실시  ×1 제주원광재가노인복지센터 04-15
2348 제주 고사리  ×1 서귀 04-12
2347 [기고]‘나’를 위한 질서, 기초질서 지키기  ×1 추자면 생활환경팀장 차무관 04-11
2346 도대체 어느나라 말이야?  ×1 문원영 04-11
2345 사월 그리고 꽃, 다섯 번째 봄 기억해요  ×1 김민경 04-09
2344 은성복지관 야간결식학생에 후원금 전달  ×1 ×1 은성종합사회복지관 04-08
2343 도민들이 필요로하는 공공보건의료를 강화하겠습니다  ×1 안성희 04-08
2342 도민여러분, 불법무기자진신고하세요!  ×1 제주서부경찰서 총포화약담당자 04-05
2341 의무소방원을 마치며  ×1 중문119센터 이상현 04-04
2340 소비자가 원하는 감귤(만감)  ×1 부영인 04-02
2339 봄철 고사리 안전하게 채취합시다  ×1 중문119센터 04-02
2338 청렴하고 공정한 진짜 선진국  ×1 한국에너지공단 제주지역본부장 류 04-01
2337 특별순회전 제주의 향기를 품다.  ×2 김원순 03-31
2336 치매에 대한 선입견 노망과 로망  ×1 문원영 03-30
2335 (주)제이피엠 아름다운가게 물품 기부  ×1 JPM 03-29
2334 푸른빛으로 함께 – 세계 자폐인의 날  ×1 비밀글 허성환 03-28
2333 [독자투고] 농작물 재해보험, 이제 선택이 아닌 필수 비밀글 임관규 03-27
2332 기고< 고사리철 이것만은 지켜주세요!>  ×1 고기봉 03-27
2331 한시 발표회 김세웅 03-26
2330 [기고] 결혼의 계절 봄, 신혼부부의 취득세 절세노하우 공개  ×1 ×1 세무과 03-25
2329 기고(노인일자리 사업을 참여하며...)  ×1 ×1 비밀글 변영선 03-25
2328 겨울철 국민건강 지킴이, 제주 월동채소  ×1 ×1 이성돈 03-25
2327 COREA와 KOREA의 진실 청산 한마음 03-23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