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고)제주 청년이기에 가질 수 있는 기회
2018-11-28 15:32
고아영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보기
제주 청년이기에 가질 수 있는 기회-
소속: 제주대학교 국어국문학과 고아영


지난 10월 30일부터 11월 4일까지 제주 북수구 광장에서 세계 22개국에서 온 60명의 청년이 모여 제주의 원도심을 문화적으로 어떻게 변화시킬 수 있을지 의견을 나누어보았다. 이를 GYCF, 글로벌청년문화포럼이라 일컬으며 ‘청춘, 도시를 빛내다’라는 슬로건으로 약 일주일간 원도심에서 활동을 해보았다. 나는 이 포럼에 참가한 지역 멘티로서 ‘탑동’을 어떻게 변화시키면 좋을지에 대한 고민을 해보았다.
나에게 탑동과 원도심은 익숙한 공간이며 주로 가족들과 함께 산책하러 간다. 딱 거기까지, 나에게 원도심과 탑동은 그런 곳이었다. 하지만 이 포럼을 하면서 왜 원도심이어야 하는가, 왜 탑동인가, 에 대한 질문을 하게 되면서 이 공간에 대해서 새롭고 다른 생각을 가지게 되었다. 그리고 이 공간들이 궁금해지기 시작했다.
원도심은 쇠퇴한 도시라는 이미지를 가지고 있다. 하지만 과연 이곳이 쇠퇴하였다고 할 수 있을까? 우리가 이곳의 가치를 발견하지 못해서 이런 이미지로 보이는 것이 아닐까? 라는 의문이 포럼을 진행하면서 들었다. 이런 의문들 속에서 나는 이곳의 가치를 발견하고 어떻게 새롭게 문화적으로 변화시킬 수 있을지 세계 22개국에서 온 청년 예술가들과 함께 치열하게 고민을 했다. 이 공간에 있는 작은 거 하나하나 물음표를 던지며 이것의 가치는 무엇이고 이것이 지어진 이유와 이것이 그려진 이유 등등 끊임없이 질문하고 답하며 탑동의 가치와 제주 속에 있는 탑동의 가치를 찾고자 노력했다.
포럼 기간 내에 내가 치열하게 고민한 것들은 단순히 이곳을 고민해봤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이 고민들은 제주의 역사와 제주의 문화, 생각 그리고 세계 속의 제주를 파악할 수 있는 시야를 가지게 되는 출발점이라는 생각이 들기 때문이다.
사실 제주도 청년으로서 제주를 떠나려는 생각이 강하다. 제주를 떠나야만 더 큰 세상을 볼 수 있다는 생각이 강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번 포럼을 하면서 내가 있는 곳 하나 제대로 아는 것이 없는데 어떻게 세상을 이해할 수 있을까?라는 생각을 해보았다. 그리고 반대로 세계 22개국 청년 예술가들이 제주에 온 것처럼 내가 제주를 떠나려고 하는 것이 아니라 세계를 제주로 불러오면 되지 않을까? 라는 생각도 해보았다.
이번 포럼은 온전히 세계 22개국 청년들이 모여 아이디어를 구상한 포럼이었다. 이것은 각자가 살았던 지역의 모습과 삶의 방식과 환경들을 ‘제주 원도심’으로 초점을 두어 그들의 입장에서 본 제주의 원도심의 가치와 잠재력을 발견해보는 일이었다. 이런 일은 제주의 청년으로만 이루어 낼 수 없다. 생각과 가치는 문화의 영향을 자연스럽게 받게 되는데 새로운 발견을 하려면 다른 문화의 영향을 받은 사람을 만나야 나올 수 있기 때문이다. 이런 점을 미루어 볼 때 이번 포럼은 정말 뜻깊을 수밖에 없다는 생각이 든다.
제주는 더 이상 고립된 섬도 아니며 과거의 역사는 제주를 억압했지만 더 이상 제주는 그렇지 않다. 제주는 더 많은 가능성을 가지고 있는 섬이고 그것을 발판 삼아 세계의 무대가 될 수 있는 곳이라 생각한다. 앞서 말을 했듯이 세계와 세상을 보기 위해 제주를 떠나는 것이 아니라 제주로 불러오는 것, 이 역할을 수행하기에 제주도는 충분하다. 이 포럼이 계속 이어져 나가 제주의 수많은 청년들이 자신들이 살고 있는 제주를 고민하고 너 나은 제주를 위해 아이디어를 내보는 기회를 가졌으면 좋겠다. 이것은 오직 제주이기에 가능하기 때문이다.
이 포럼을 마치며 나에게 숙제하나가 주어진 것 같았다. 이 포럼을 통해 얻었던 것을 제주 청년으로서 어떻게 활용할 수 있을까? 포럼이 끝난 지금 나의 가장 큰 고민이며 가장 설레이는 질문이다.

No 제목 이름 날짜
2362 서귀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 양성평등인식개선 ‘성희롱예방교육’ 지원사…  ×1 서귀포YWCA 04-25
2361 기고  ×1 성산의소대 04-24
2360 (기고) 우리 아이들의 미래를 위한 선택, 기초질서지키기  ×1 ×1 노형동주민센터 김효실 04-24
2359 한라일보 창간 30주년을 축하합니다~~!!! 송진규 04-23
2358 한시 발표회 김세웅 04-23
2357 레몬법, 과연 소비자를 위한 법인가  ×1 ×1 김민경 04-22
2356 소방훈련 지원센터를 아십니까?   ×1 ×1 대신119센터 04-22
2355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토요! 멘토(job)기 ‘경호원’ 프로그램 운영  ×1 서귀포YWCA 04-20
2354 서귀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 리스타트사무원양성과정 취업지원협의회 개최 서귀포YWCA 04-18
2353 항만119센터, 소방차 길터주기 훈련 실시  ×2 항만119센터 04-17
2352 항만119센터, 한라석유 현지지도  ×1 항만119센터 04-17
2351 항만119센터, 관내 인명구조함 점검 실시  ×1 항만119센터 04-17
2350 은성종합사회복지관 하모니 악기교실 운영  ×1 은성종합사회복지관 04-15
2349 제주원광재가노인복지센터 노인일자리 참여자 문화체험 실시  ×1 제주원광재가노인복지센터 04-15
2348 제주 고사리  ×1 서귀 04-12
2347 [기고]‘나’를 위한 질서, 기초질서 지키기  ×1 추자면 생활환경팀장 차무관 04-11
2346 도대체 어느나라 말이야?  ×1 문원영 04-11
2345 사월 그리고 꽃, 다섯 번째 봄 기억해요  ×1 김민경 04-09
2344 은성복지관 야간결식학생에 후원금 전달  ×1 ×1 은성종합사회복지관 04-08
2343 도민들이 필요로하는 공공보건의료를 강화하겠습니다  ×1 안성희 04-08
2342 도민여러분, 불법무기자진신고하세요!  ×1 제주서부경찰서 총포화약담당자 04-05
2341 의무소방원을 마치며  ×1 중문119센터 이상현 04-04
2340 소비자가 원하는 감귤(만감)  ×1 부영인 04-02
2339 봄철 고사리 안전하게 채취합시다  ×1 중문119센터 04-02
2338 청렴하고 공정한 진짜 선진국  ×1 한국에너지공단 제주지역본부장 류 04-01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