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제주음식문화 새로운 역사를 만들다.
2018-11-08 09:41
문동일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제주음식문화 새로운 역사를 만들다.
제3회 제주음식박람회는 “탐라순미도(耽羅巡味途)-제주음식의 펼쳐진 맛의 길을 따라 눈으로, 입으로, 몸으로 즐기다“ 는 주제로 제주흑우,흑돼지,제주마,감귤,다금바리 등 제주의 우수한 식재료를 활용한 다양한 요리 420개 작품이 전시와 경연이 있었으며 전국 유명 기능장셰프 8명과 대학생 및 지역팀 팔도요리 경연을 펼쳤다.
제주음식박람회는 과거음식60여종, 현재음식80여종, 미래음식인 학생요리가 선보였으며 기능장 라이브요리 및 무료시식 12개 부스를 운영 품질 좋은 제주음식의 맛보고 즐기는 행사가 진행되었다.
일반적인 축제장에 가보면 연예인 무대공연과 부스별 먹고 마시고 즐기고 상품판매 행사로 진행됨을 볼수 있으며, 행사 끝나면 주변이 1회용 컵, 접시, 젓가락, 쓰레기 넘쳐나고 악취가 진동한다, 그러나 제주음식박람회는 ‘16년부터 전국에서 처음으로 시작한 친환경축제로 기획, 많은 시민들의 협조로 1회용품(종이컵,접시,젓가락)사용하지 않고 쓰레기통 없는 행사로 진행되고 있으며, 무료시식 그릇을 임차해서 시식하고 반납하면 1000원 돌려주는 제도로 운영되었다.
주재료는 천연기념물인 제주흑우•제주말•제주흑돼지 및 다금바리20kg 해체쇼 나눔행사, 김만덕의 쌀떡 나눔행사, 감귤요리, 감귤케익 등 다양한 요리 전시•경연 등을 진행하였고, “제주음식 어떻게 보존하고 발전 할 것인가” 세미나진행과 호텔신라에서 진행하는 60㎡이내 영세자영업자 재기의 발판마련 프로젝트 ‘맛있는 제주 만들기’ 참여업소20개 업체들과 함께 요리홍보와 시식회에 많은 사람들이 붐비는 모습을 볼수 있었다.
특히 개막식전 행사로 진행된 제주흑우 해체 쇼는 세계적인 줄기세포 권위자이신 박세필교수의 제주흑우 복원에 대한 특강과 문동일셰프가 부위별 해체쇼 진행하고 고희범제주시장님, 제주도의회 김태석의장님이 참여 해체한 흑우육회를 착석하신 시민들에게 직접 나누어 주는 행사로 모두가 맛으로 하나 되는 자리가 되었다.

이번 박람회는 제주음식 나들이에 전국화와 식품산업화에 초점을 두었다면 내년에는 제주음식을 세계에 소개하고 국제적인 행사가 될수 있도록 사전에 많은 준비를 해야 할 것이다, 제주는 청정식재료 생산의 섬이고 국제자유도시이다, 여행의 계획은 무엇을 먹을 것인가? 우선인 세대가 많이 있다고 한다. 제주를 세계적인 먹거리천국으로 가기위해서 품질 좋은 식재료 확보에 우선하고 관광객들의 다양한 입맛을 맞출 수 있는 세계적인 메뉴 상품개발이 필요하다, 외국인 전문셰프들이 청정 제주산 식재료로 외국인 입맛에 맞는 메뉴개발과 상품개발해서 판매한다면 제주는 정말 세계적인 먹거리도시가 될 것이다.
제주음식박람회 추진기획단장 문동일셰프

No 제목 이름 날짜
2248 다가올 자치경찰의 미래 "응변창신"의 마음가짐으로  ×1 ×1 서귀포자치경찰대 정재철 경위 12-17
2247 재활용도움센터 청결 도우미 교체에 관한 소회 김관태 12-17
2246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8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2-17
2245 제주도 관광 안내원 ,이래도 되나요 강신평 12-15
2244 축산은 환경보존, 행정은 축산보호 의무화  ×1 비밀글 김재종 12-13
2243 한시 발표회 김세웅 12-12
2242 뉴제주라이온스클럽-제주도농아복지관 후원물품 전달  ×1 제주도농아복지관 12-12
2241 청렴국가의 시작은 공직자 청렴에서 시작된다  ×1 정방동 12-11
2240 청렴(淸廉), 선진사회로 가는 길  ×1 정방동 12-10
2239 제주도, 12월의 첫 눈을 맞이하다.  ×1 비밀글 한은주 12-09
2238 행복한 건강지킴이 실버학예회 개최  ×1 제주원광재가노인복지센터 12-09
2237 (독자 투고/기고) 제목 : “ 배배당당 하세요!”  ×1 김응식 12-07
2236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7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2-07
2235 (기고) 사회를 향한 용기가 만들어 낸 착한 생리대, ‘산들산들’  ×1 비밀글 전연희 12-07
2234 (독자기고) 학생부 종합 제도의 올바르지 않은 방향, 개선 필요해  ×1 비밀글 김지영 12-06
2233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 장애인복지를 위한 청렴돼지저금통 후원   ×1 제장복 12-06
2232 탐라로타리클럽 성금 기탁  ×2 한국한센복지협회 12-06
2231 제주 호남새마을금고 생필품지원  ×1 한국한센복지협회 12-06
2230 (기고) 공직자의 청렴과 친절이 제주를 다르게 만든다  ×1 정방동 12-06
2229 한전KPS주식회사, 봉아름지역아동센터 이용아동 시설에 고장과 노후로 인한…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2-05
2228 치매환자의 안전 우리 모두가 함께 해야  ×1 비밀글 성산 12-01
2227 2018 제주감귤박람회, 설렘과 아쉬움의 교차점에서  ×1 ×1 이성돈 11-30
2226 (독자기고) 인문학의 두 얼굴  ×1 비밀글 김지영 11-30
2225 청소년 범죄, 어떻게 해결해야 하는가  ×1 비밀글 김형미 11-29
2224 (기고)작은 관심, 화재예방의 시작  ×1 제주소방서 119구조대 11-29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