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투고) '협력단체' 그 존재의 이유
2018-08-26 18:21
고홍일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협력단체’ 그 존재의 이유

태풍이 강타한 23일 오전. 바짝 긴장하며 근무 중인 한경파출소 직원들 앞에 반가운 얼굴들이 현관문을 열고 나타났다. 바로 한경생활안전협의회 강종국 회장과 윤재승 총무. 태풍 관련 사건·사고 때문에 온 줄 알고 무거운 표정으로 인사를 했더니 비상근무에 수고가 많다는 격려의 말이 돌아왔다. 소장과 필자를 비롯한 직원들은 적잖이 놀랐다. 농사를 짓는 처지에 태풍피해를 뒤로하고 파출소 직원들 격려차 방문했다니 보통 관심과 격려가 아니었고 고마움을 넘어선 감동이 밀려왔다. 그 따뜻한 말 한마디는 무엇에도 비할 데 없는 청량제 그 이상이었다.
휴일에는 한경자율방범대와 한경파출소 합동으로 관내 일원을 돌며 자원활동을 벌였다. 성묘철을 앞두고 무연고묘 수백기를 합동 벌초하고 난 후 태풍이 지나간 신창리 해안가를 두루 살피며 자연정화 활동을 함께 했다. 모두가 땀에 젖은 얼굴이었지만 미소를 감출 수가 없었다. 더욱이 놀라운 것은 40명 대원 중 한, 둘을 제외한 전원이 참여했다는 것이다. 협력단체 존재의 이유가 무엇일까.
수시로 펼쳐지는 민-경 합동 교통캠페인, 농산물 특별방범활동, 청소년 지도활동, 사건·사고 예방 간담회 개최, 주민여론 및 지역현안 공유 등 찾아보면 수도 없고 끝도 없다. 그만큼 협력단체가 경찰의 입장에선 든든하다 하지 않을 수 없다.
이쯤 되면 서로 믿고 마음이 통한다 할 것이다.
이처럼 한경파출소와 협력단체 간 공조는 바랄 바 없이 긴밀한 관계인 이유로 필자는 신바람 난다. 뿐만 아니라 관내 기관장, 이장단, 노인회를 비롯한 지역주민들 모두 경찰의 우군이며 경찰에 대해 우호적이다. 필자와 모든 직원이 그렇게 느끼고 있다. 그 모두에게 그동안 제대로 표하지 못한 감사의 마음을 본 지면을 빌려 삼가 전하고 싶다. 민-경 신뢰와 소통, 그리고 동행
바로 협력단체 존재의 이유다!

(제주서부경찰서 고홍일)

* 수고가 많습니다^^

No 제목 이름 날짜
2259 [기고]줬다 뺏는 기초연금? 복지사각지대 개선 시급  ×1 도 노인장수복지과 문원영 01-07
2258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10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1-04
2257 공직자로서 마음속에 새겨야 하는 것들  ×1 조천읍사무소 01-03
2256 한전KPS주식회사(제주사업소), 봉아름지역아동센터 시설내 환경정비 봉사  ×1 봉아름 12-28
2255 [독자기고]민간차원의 실전농사학교 개설 필요!   강시병 12-28
2254 제주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회원 워크숍 실시  ×1 제주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12-24
2253 (주)JPM엔지니어링, 노인의료복지시설 연화원에 사랑의 김장김치 후원  ×1 의료복지시설 연화원 12-21
2252 2018년 수눌음돌돔공동체 사업을 돌아보면서  ×1 도 여성가족청소년과 유은숙 12-21
2251 포스코 건설-제주도농아복지관 후원물품 전달   ×1 제주도농아복지관 12-20
2250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9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2-19
2249 다가올 자치경찰의 미래 "응변창신"의 마음가짐으로  ×1 ×1 서귀포자치경찰대 정재철 경위 12-17
2248 다가올 자치경찰의 미래 "응변창신"의 마음가짐으로  ×1 ×1 서귀포자치경찰대 정재철 경위 12-17
2247 재활용도움센터 청결 도우미 교체에 관한 소회 김관태 12-17
2246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8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2-17
2245 제주도 관광 안내원 ,이래도 되나요 강신평 12-15
2244 축산은 환경보존, 행정은 축산보호 의무화  ×1 비밀글 김재종 12-13
2243 한시 발표회 김세웅 12-12
2242 뉴제주라이온스클럽-제주도농아복지관 후원물품 전달  ×1 제주도농아복지관 12-12
2241 청렴국가의 시작은 공직자 청렴에서 시작된다  ×1 정방동 12-11
2240 청렴(淸廉), 선진사회로 가는 길  ×1 정방동 12-10
2239 제주도, 12월의 첫 눈을 맞이하다.  ×1 비밀글 한은주 12-09
2238 행복한 건강지킴이 실버학예회 개최  ×1 제주원광재가노인복지센터 12-09
2237 (독자 투고/기고) 제목 : “ 배배당당 하세요!”  ×1 김응식 12-07
2236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7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2-07
2235 (기고) 사회를 향한 용기가 만들어 낸 착한 생리대, ‘산들산들’  ×1 비밀글 전연희 12-07
1|2|3|4|5|6|7|8|9|10|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