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투고) '협력단체' 그 존재의 이유
2018-08-26 18:21
고홍일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협력단체’ 그 존재의 이유

태풍이 강타한 23일 오전. 바짝 긴장하며 근무 중인 한경파출소 직원들 앞에 반가운 얼굴들이 현관문을 열고 나타났다. 바로 한경생활안전협의회 강종국 회장과 윤재승 총무. 태풍 관련 사건·사고 때문에 온 줄 알고 무거운 표정으로 인사를 했더니 비상근무에 수고가 많다는 격려의 말이 돌아왔다. 소장과 필자를 비롯한 직원들은 적잖이 놀랐다. 농사를 짓는 처지에 태풍피해를 뒤로하고 파출소 직원들 격려차 방문했다니 보통 관심과 격려가 아니었고 고마움을 넘어선 감동이 밀려왔다. 그 따뜻한 말 한마디는 무엇에도 비할 데 없는 청량제 그 이상이었다.
휴일에는 한경자율방범대와 한경파출소 합동으로 관내 일원을 돌며 자원활동을 벌였다. 성묘철을 앞두고 무연고묘 수백기를 합동 벌초하고 난 후 태풍이 지나간 신창리 해안가를 두루 살피며 자연정화 활동을 함께 했다. 모두가 땀에 젖은 얼굴이었지만 미소를 감출 수가 없었다. 더욱이 놀라운 것은 40명 대원 중 한, 둘을 제외한 전원이 참여했다는 것이다. 협력단체 존재의 이유가 무엇일까.
수시로 펼쳐지는 민-경 합동 교통캠페인, 농산물 특별방범활동, 청소년 지도활동, 사건·사고 예방 간담회 개최, 주민여론 및 지역현안 공유 등 찾아보면 수도 없고 끝도 없다. 그만큼 협력단체가 경찰의 입장에선 든든하다 하지 않을 수 없다.
이쯤 되면 서로 믿고 마음이 통한다 할 것이다.
이처럼 한경파출소와 협력단체 간 공조는 바랄 바 없이 긴밀한 관계인 이유로 필자는 신바람 난다. 뿐만 아니라 관내 기관장, 이장단, 노인회를 비롯한 지역주민들 모두 경찰의 우군이며 경찰에 대해 우호적이다. 필자와 모든 직원이 그렇게 느끼고 있다. 그 모두에게 그동안 제대로 표하지 못한 감사의 마음을 본 지면을 빌려 삼가 전하고 싶다. 민-경 신뢰와 소통, 그리고 동행
바로 협력단체 존재의 이유다!

(제주서부경찰서 고홍일)

* 수고가 많습니다^^

No 제목 이름 날짜
2425 한경면 우리동네문화발전소-문화박람회 마술공연 개최  ×1 서부종합사회복지관 07-17
2424 서귀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 직업훈련프로그램 수료식  ×1 서귀포YWCA 07-11
2423 (기고) 동행  ×1 ×1 고홍일 07-10
2422 제9회 제주공공디자인 공모전  ×1 ×1 고경란 07-10
2421 제주YWCA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2019 생활체육안전교실 청소년 스포츠안전…  ×1 제주ywca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07-08
2420 폭염으로 인한 온열질환 발생에 미리 철저하게 대비해야  ×1 ×1 비밀글 김지훈 07-08
2419 (기고)더욱 안전한 스쿨존 만들기에 동참합시다  ×1 이희철 07-05
2418 청렴의 의미  ×1 정방동 07-03
2417 재해영향평가 제도의 이해  ×1 ×1 비밀글 홍정민 07-02
2416 서귀포시각장애인주간보호시설 "자연속의 치유" 프로그램 실시  ×1 ×1 서귀포시각장애인주간보호시설 07-02
2415 [기고] 기초질서지키기는 “관심과 책임감” 이다!!  ×1 고경학 07-02
2414 도망 다닌 기록 '백범일지'  ×1 강한익 07-01
2413 (국민청원) 지금은 탈원전정책을 재검토할 때라 본다 이정태 06-30
2412 사라신용협동조합 세무상담 협약식  ×1 사라신용협동조합 06-27
2411 소각 사전신고 정착을 위한 인식 개선 필요  ×1 비밀글 성산 06-26
2410 (기고)제주미래비전 공존의 가치,‘다름’을 넘어‘통합’으로  ×1 ×1 제주특별자치도 정책기획관실 김성호 06-24
2409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샌드아티스트 프로그램 운영  ×1 서귀포YWCA 06-22
2408 신뢰가 정착되려면 공직부패를 개선해야  ×1 ×1 비밀글 이정현 06-22
2407 탄소 없는 섬 제주도 전기차 선도도시의 오류  ×1 강은실 06-21
2406 『여성친화기업 환경개선지원사업』 현판전달식 진행  ×1 서귀포YWCA 06-19
2405 한라산 철쭉제를 다녀오고  ×1 김희복 06-17
2404 제주의 봄은 아직 멀었다 김은아 06-15
2403 친절함이 어색해진다면  ×1 비밀글 전연희 06-14
2402 '정상주'가 정상이 되려면 비밀글 김종현 06-14
2401 헌법과 국민의 가슴에 새겨져야 할 농업의 가치 비밀글 김종현 06-14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