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고] 인생의 중간 정산! 나만의 삶을 글로 담아보다!
2018-08-03 09:21
도 노인장애인복지과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도 노인장애인복지과 문원영

가끔 옛이야기라도 할라치면 어머니께서는 ‘아무도 몰라 나 산 삶은!’ 로 시작하신다.
그다음부터 눈물 콧물, 한바탕 웃음까지 섞어가며 이야기 보따리가 끝없이 풀어진다.
늘 마무리는 “내가 경 살아시난, 오늘날 영 살아지는 거여!”말씀, 어머니의 촉촉해진 눈빛과 환한 미소는 스스로에 “격려와 뿌듯함, 카타르시스”를 느끼시는 듯 했다.

은퇴이후 찾아온 여유와, 자녀들의 성장은 행복보다는 공허, 자신의 존재에 대한 회의로 우울감을 느낀다고 한다. 특히 집과 사무실에 올인했던 남성분들의 경우 더 큰 상실감을 느끼게 된다. 우리 도에서는 평생교육장학진흥원과 함께 “탐나는 5060, 자서전 쓰기” 과정을 8월 7일부터 11월 31일까지 총 13회(39시간) 운영하게 된다. 첫강 “내 마음 들여다 보기”를 시작으로, 자신에 대한 이해, 일과 역할, 인생의 전환, 사랑 이별 고난 역경 마무리로 나의 신념과 가치관 등을 스스로 묻고 답해보는 시간을 갖게 된다. 매주 한 가지 주제로 원고를 작성해서, 최종 수료식에는 각자의 자서전을 완성하게 되는 것이다.

많은 분들이 글쓰기에 대한 두려움을 갖고 있다. 그저 평범한 것 같은 내 인생 뭐 쓸게 있어하시는 분들도 많으셨다. 남들에 비해 특별한 것도 없는 때론 실수투성이 과거들을 이야기 한다는 것이 부끄럽다는 반응도 있으셨다. 남들에게 잘 보이기 위해 꾸미는 것이 아니라 내가 가족들을 위해 최선을 다했던 시간, 부모로서 지켜낸 것들 이런 사소한 것 같지만 결코 사소하지 않은 시간들을 끄집어냄으로써 자기 고백을 통한 소통과 치유를 경험하는 기회를 제공하는데 가장 큰 목적이 있다.

내 인생의 책 한권 정도는 직접 써보고 싶거나 또는 지금가지 열심히 살아온 나를 위로 하고
축하해주고 싶은 분, 앞으로 인생후반기를 살아갈 자신에게 힘과 용기를 주고 싶은 5060세대
에게 본 교육과정을 추천한다. (문의 : 제주평생교육장학진흥원 755-9874)
강원국(대통령의 글쓰기)작가의 “글쓰기를 배운다는 건 내 삶을 잘 살고 싶다는 것” 말이 가슴에 와 닿는다.

No 제목 이름 날짜
2242 뉴제주라이온스클럽-제주도농아복지관 후원물품 전달  ×1 제주도농아복지관 12-12
2241 청렴국가의 시작은 공직자 청렴에서 시작된다  ×1 정방동 12-11
2240 청렴(淸廉), 선진사회로 가는 길  ×1 정방동 12-10
2239 제주도, 12월의 첫 눈을 맞이하다.  ×1 비밀글 한은주 12-09
2238 행복한 건강지킴이 실버학예회 개최  ×1 제주원광재가노인복지센터 12-09
2237 (독자 투고/기고) 제목 : “ 배배당당 하세요!”  ×1 김응식 12-07
2236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7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2-07
2235 (기고) 사회를 향한 용기가 만들어 낸 착한 생리대, ‘산들산들’  ×1 비밀글 전연희 12-07
2234 (독자기고) 학생부 종합 제도의 올바르지 않은 방향, 개선 필요해  ×1 비밀글 김지영 12-06
2233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 장애인복지를 위한 청렴돼지저금통 후원   ×1 제장복 12-06
2232 탐라로타리클럽 성금 기탁  ×2 한국한센복지협회 12-06
2231 제주 호남새마을금고 생필품지원  ×1 한국한센복지협회 12-06
2230 (기고) 공직자의 청렴과 친절이 제주를 다르게 만든다  ×1 정방동 12-06
2229 한전KPS주식회사, 봉아름지역아동센터 이용아동 시설에 고장과 노후로 인한…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2-05
2228 치매환자의 안전 우리 모두가 함께 해야  ×1 비밀글 성산 12-01
2227 2018 제주감귤박람회, 설렘과 아쉬움의 교차점에서  ×1 ×1 이성돈 11-30
2226 (독자기고) 인문학의 두 얼굴  ×1 비밀글 김지영 11-30
2225 청소년 범죄, 어떻게 해결해야 하는가  ×1 비밀글 김형미 11-29
2224 (기고)작은 관심, 화재예방의 시작  ×1 제주소방서 119구조대 11-29
2223 (기고) 개인의 영역, 침범하지 마세요.  ×1 ×1 비밀글 강지인 11-29
2222 주민참여예산제, 열린혁신을 위한 최고의 정책  ×1 애월읍사무소 김정복 11-29
2221 (기고)제주 청년이기에 가질 수 있는 기회  ×1 ×1 고아영 11-28
2220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6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28
2219 제주흑우 브랜드 김경아 11-28
2218 한전KPS주식회사, 봉아름지역아동센터 이용아동 가정에 노후된 난방기구 교…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28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