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평화의 섬 제주? 쓰레기 섬 제주?
2018-06-08 21:44
이진호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제주도는 에메랄드 빛의 바닷가와 맑은공기 그리고 따뜻한 기후까지 말 그대로 평화의 섬이라는 표현이 어색하지 않았다. 하지만, 평화의 섬 제주는 서서히 자취를 감추고 있는 추세이다. 바로 해양쓰레기 때문이다.

제주도의 해양쓰레기 수거량은 지난해 1만 4천여톤에 달하고, 최근 5년간 수거한 해양쓰레기량이 전국 3위를 차지할 만큼 높은 수거량을 보여주고 있다. 뿐만 아니라 제주도에서 수거된 쓰레기들 중 외국기인인 쓰레기들 또한 다른 지역에 비해 높은 비율인 것으로 나타났다. 더 큰 문제는 이러한 해양쓰레기 중 플라스틱이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다는 것이다. 해양쓰레기통합정보 시스템 자료에 따르면 2017년 제주도 김녕리 해안과 사계리 해안에서 수거된 2474개의 해양쓰레기 가운데 플라스틱이 1168개로 전체비율의 47.2%를 차지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분류별로 보았을 때 플라스틱 중에서도 페트병이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었다. 제주환경운동연합 관계자에 따르면 “제주해안에서 쓰레기들이 많이 걸리고 있고 플라스틱 중에서도 페트병이 많이 걸리는데, 이러한 쓰레기들은 염분이 있어 재활용하기가 쉽지 않고, 만약 가능하다고 하여도 탈염비용이 만만치가 않아 현재 제주도에선 매립 또는 소각을 하고 있는 실정이다”라고 말했다. 그렇다면 제주도 해양쓰레기에서 발견된 플라스틱들이 이렇게 증가한 이유는 무엇일까?

제주도의 인구수는 1992년 505,784명에서 2016년에는 641,597명으로 약 26.9% 증가하였다. 이는 전국 1992년 4,450만 명에서 2016년 5,170만 명으로 약 16.2% 증가한 비율보다 전국대비 높은 비율로 인구가 증가하고 있음을 보여준다. 뿐만 아니라 제주도의 관광객 수는 매년 100만명씩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2008년 제주도의 렌터카 업체는 총 64개, 렌터카의 보유대수는 약 14,000대 였지만, 2018년 제주도의 렌터카 업체의 수는 114개로 보유대수도 약 31,000대로 증가했다는 점을 보았을 때 관광객의 수가 상당히 많이 증가했다고 볼 수 있다. 제주도에는 거주자 뿐만 아니라 관광객들이 넘쳐나고 있는 실정인 것이다. 이는 플라스틱 사용량 증가의 큰 영향을 미친다. 제주도 해안도로에 우후죽순 생겨나는 카페, 음식점을 이용하는 이용객들의 증가 역시 해양쓰레기 중 플라스틱의 비율을 높이기에 충분한 조건이 되어버렸다. 이러한 플라스틱 비율의 증가는 해결할 수 없는 것인가?

브라질 쿠리치바는 생태도시로 유명하다. 과거 자이미 네르네르 시장의 리더쉽과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인해 환경오염이 심했던 도시를 생태도시로 탈바꿈 하였다. 지도자와 주민들의 협력으로 환경문제를 해결한 성공적인 사례이다. 지금 제주도는 그 어느때보다 플라스틱 사용량의 줄이기 위한 정책과 우리들의 참여가 필요한 때이다. 우리들의 환경의식 개선과 정책에 대한 적극적인 참여로 인해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게 되면 쓰레기섬 제주를 다시 평화의 섬 제주로 바꿀 수 있지 않을까?

제주대 행정학과 이진호

No 제목 이름 날짜
2195 삼성꿈장학재단 배움터교육지원사업 독서 축제- 섬아이와 책이야기 “Book …  ×1 제주YWCA 11-05
2194 (기고)농업의 사회적 가치 확산, 사회적 농업!  ×1 ×1 비밀글 이성돈 11-03
2193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2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01
2192 민족 자존의 고장 조천읍」세계로 가다.  ×1 조천읍 10-30
2191 정방동의 열린혁신, 주민자치를 바라며  ×1 ×1 정방동 10-30
2190 제주문화홍보행사를 마치며  ×1 한원택 10-29
2189 (기고)제주인의 삶의 유산, 수눌음 문화  ×1 ×1 비밀글 이성돈 10-28
2188 제주순복음종합사회복지관  ×1 이삭 10-26
2187 불법체류외국인 특별 자진신고 기간 운영  ×1 조승래 10-26
2186 “제주 늘해랑로타리클럽-제주도농아복지관 후원물품 전달”  ×1 제주도농아복지관 10-25
2185 (기고)제주가 보호해야 할 농업유산, 제주의 물  ×1 ×1 비밀글 이성돈 10-25
2184 주민자치와 세상을 바꾸는 주체는 바로 '당신'  ×1 비밀글 성산 10-24
2183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1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0-24
2182 소방관으로서 행복 조건(기고)  ×1 동부소방서 119구조대 10-24
2181 상처받은 청춘에게  ×1 비밀글 김형미 10-24
2180 제주가 지켜야할 농업유산, 제주밭담  ×1 ×1 비밀글 이성돈 10-23
2179 자치경찰과 국가경찰이 맞잡은 두 손   ×1 ×1 현정아 10-18
2178 제주국제감귤박람회, 제주농업의 역사와 미래를 담는다.  ×1 ×1 비밀글 이성돈 10-17
2177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토요FunFun-‘수의사’ 프로그램 운영  ×1 서귀포YWCA 10-13
2176 버스 212번의 아름다운 동행  ×1 비밀글 고기봉 10-13
2175 2018 평화아카데미 서귀포지역 개강 및 제7강 및 수료식 진행  ×1 서귀포YWCA 10-12
2174 2018 제주국제감귤박람회, 통일농업의 첫 걸음 내딛는다.  ×1 ×1 이성돈 10-11
2173 한시 발표회 김세웅 10-10
2172 제주도농아복지관, 권익옹호교육 ‘장애인 이동권’  ×1 제주도농아복지관 10-10
2171 소방공무원들을 슬프게 하는 것들  ×1 소방위 강경휴 10-10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