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잇따른 제주 게스트하우스 불법행위, 법이 문제인가 사람이 문제인가.
2018-06-08 14:01
김소연 (Homepage : http://)
살인, 성폭행, 강간, 불법 운영, 음주파티까지. 평화의 섬 제주의 게스트 하우스에서 불과 몇 달 사이에 일어난 엄청난 불법, 편법 행위 들이다. 올해 2월 일어난 살인사건이 발생하고 제주도민 뿐 만 아니라 관광객들까지 충격에 휩싸이면서 경찰은 단속을 강화하는 태도를 보였다. 이러한 경찰의 단속에도 불구하고 끊임없이 불법 행위와 편법 행위들이 이어지고 있어 여전히 골머리를 앓고 있다.

이처럼 불법·편법 운영 및 사건 사고가 이어지자 경찰은 성범죄 사고 등을 방지하기 위해 올해 3월부터 게스트하우스의 안전도를 등급으로 나누고 관리하는 안전등급별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안전인증제는 기존 농어촌민박을 대상으로 5개 분야 20개 항목의 요건에 모두 적합한 업체만 인증해주는 제도다. 안전등급은 A등급(양호), B등급(보통), C등급(취약)으로 나누고 등급별로 범죄 예방 진단팀이 방문해 정기점검을 한다. 또한 농어촌민박 시설기준 조례 정비 등 개선, 성범죄 전력자 농어촌민박 운영 등 취업제한 추진 등에 관한 조례 및 규칙 개정을 통해 게스트하우스 안전 기준을 강화하기로 했다.

경찰이 점검한 196개 게스트하우스 중 안전등급 A등급을 받은 게스트하우스는 16곳에 불과했다. 51개의 게스트하우스는 폐업 등으로 등급이 매겨지지 않았다. 도내 게스트하우스의 90%이상은 농어촌민박으로 신고 되어 있다. 농어촌민박은 다른 숙박업소에 비해 법적인 규제가 적다. 이렇게 게스트하우스 업주들이 법의 테두리에서 멀어져 편하게 운영하고 싶어 하는 안일한 태도가 문제이다. 수치로 확인 되었듯이 업주들의 안전에 대한 둔감한 태도가 알게 모르게 불법·편법행위들을 만들어가고 있다. 단속을 강화하고 조례를 개정하고 숙박업소 관리 부서를 일원화한다고 하지만 효과가 있을지 의문이다. 현재 이루어지고 있는 특별 단속에도 불구하고 단순 벌금형에 그치거나 법적으로 교묘히 피해가는 업소들이 많아 법적인 규제로 문제를 해결하기에는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법의 테두리 안에서 지속적인 단속도 필요하지만 게스트하우스를 운영하는 업주들의 안일한 태도와 안전에 대한 인식개선이 필수적으로 이루어져야 근본적인 문제를 해결 할 수 있을 것이다. 게스트하우스를 운영하는 업주들을 대상으로 숙박업 법규 및 운영 지침에 대한 사전 및 안전 교육의 실시가 강화되어야 한다. 업주들의 안전하고 올바른 운영이 자발적으로 이루어진다면 이에 대한 이익은 자연스럽게 따라 올 것이다. 안전등급이 올라간 업소에 대해 지방자치 차원에서 적절한 보상이 또한 제공된다면 더욱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게스트하우스를 운영하는 업주들의 자발적인 노력이 안전한 제주의 숙박 문화를 만들어 가기를 바란다.

No 제목 이름 날짜
2209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5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21
2208 ‘스마트한 시대에 맞춰 담배도 전자담배로 바꿨습니다’   ×1 김은주 11-21
2207 성산읍 행복택시 열린 시책을 아시나요.  ×1 성산읍 11-20
2206 4차 산업혁명 시대, 저작권 교육으로 한 걸음 더! 박진수 11-18
2205 교보문고가 도서관인가요?  ×1 ×1 비밀글 강지인 11-15
2204 제주YWCA - 청소년과 음악의 유쾌한 소통 "소소한 음악놀이터 캠프“ 진행  ×1 제주YWCA 11-14
2203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4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14
2202 불법주차를 당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1 비밀글 허기회 11-14
2201 화재 대피 시 사용하세요. 무료로 드립니다.  ×1 평화안전분과위원회 11-13
2200 제주시의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환경토론회 개최  ×2 제주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11-09
2199 (기고)청춘! 도시를 빛내다 - 원도심은 과거에도 현재에도 미래에도 청춘의 …  ×1 ×1 채은주 11-09
2198 『열린 혁신』의 가치로 만들어가는 살기좋은 제주  ×1 정방동 11-08
2197 제주음식문화 새로운 역사를 만들다.  ×1 문동일 11-08
2196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3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07
2195 삼성꿈장학재단 배움터교육지원사업 독서 축제- 섬아이와 책이야기 “Book …  ×1 제주YWCA 11-05
2194 (기고)농업의 사회적 가치 확산, 사회적 농업!  ×1 ×1 비밀글 이성돈 11-03
2193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2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01
2192 민족 자존의 고장 조천읍」세계로 가다.  ×1 조천읍 10-30
2191 정방동의 열린혁신, 주민자치를 바라며  ×1 ×1 정방동 10-30
2190 제주문화홍보행사를 마치며  ×1 한원택 10-29
2189 (기고)제주인의 삶의 유산, 수눌음 문화  ×1 ×1 비밀글 이성돈 10-28
2188 제주순복음종합사회복지관  ×1 이삭 10-26
2187 불법체류외국인 특별 자진신고 기간 운영  ×1 조승래 10-26
2186 “제주 늘해랑로타리클럽-제주도농아복지관 후원물품 전달”  ×1 제주도농아복지관 10-25
2185 (기고)제주가 보호해야 할 농업유산, 제주의 물  ×1 ×1 비밀글 이성돈 10-25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