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빛이 아닌 빚 속에 빠진 대학생들
2018-06-08 13:57
김대일 (Homepage : http://)
빛이 아닌 빚 속에 빠진 대학생들.hwp ( size : 16.00 KB / download : 11 )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내 친구는 빚쟁이다. 사치나 낭비를 즐기지도 않는 평범한 대학생이다. 그럼에도 채무자가 된 이유는 ‘학자금 대출’ 때문이다. 현재 내가 재학 중인 학과의 등록금은 한 학기에 160만원을 조금 웃도는 정도이다. 이는 주요 사립대학교들의 등록금과 비교하면 현저히 낮은 금액이다. 그렇다고 국립대학교를 다니는 학생들의 부담이 없는 것은 아니다. 20대 학생들의 주요 수입원은 아르바이트와 부모님께 받는 용돈이다. 이러한 수입원만으로 등록금과 생활비, 교재비와 같은 부수적인 지출까지 모두 충당하기에는 다소 무리가 있다.

2016년도 통계를 보면 내가 재학 중인 제주대학교에서 학자금 대출을 받는 비율은 8.5% 정도이다. 비율로만 볼 때는 낮아 보이지만 1만 재학생을 기준으로 보면 850명 정도의 학생이 학자금대출을 받으며 학교를 다니고 있는 셈이다. 사립대학의 통계를 보면 적게는 10~20% 정도, 많게는 36%나 되는 학생들이 학자금 대출을 받는다. 이렇게 학자금 대출을 받는 학생들은 졸업을 하고나면 취업도 하기 전 빚을 진 청년 채무자가 되어있다. 2013년 이미 55만명에 달했던 대학생 채무자 수는 꾸준히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국가차원의 노력이 없는 것은 아니다. 소득분위를 늘려서 국가장학금을 받을 수 있는 학생 수 6만 3천명 정도가 늘어났다. 그리고 상환방식 또한 소득에 따라 갚을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하지만 이는 한국장학재단의 이야기다. 금융기관을 끼고 대출을 받은 학생들에게는 해당되지 않는다. 이처럼 사각지대는 존재한다.

올해 서울시립대학교에서는 전국 최초로 입학전형료와 입학금을 폐지하기로 결정했다. 그리고 그에 대한 보충원으로는 서울시가 나선다. 시립대는 앞서 2012년 반값 등록금을 처음 시행하기도 했다. 나는 이러한 선례가 있듯, 많은 지자체와 대학의 연계가 필요하다고 본다. 각 시도마다 편성된 청년 관련 예산에서 정답을 찾을 수 있다.

6월 13일 지방선거를 앞두고 많은 유권자들이 20대의 표심을 얻기 위해 청년관련 공략들을 내세우고 있다. 그러한 정책의 대부분은 청년실업을 고려해서 인지 일자리 창출과 청년 관련 예산의 비중을 확충하는 식의 정책들이 대부분이다. 하지만 청년에는 취업준비생만 있는 것은 아니다. 청년 계층에 대한 조금 넓고 포괄적인 관심과 세심한 분류가 필요해 보인다. 취업을 앞두고 많은 청년이 가지고 있는 신분인 대학생에 대한 관심을 빼고는 청년 복지를 논하기는 어려워 보인다.

No 제목 이름 날짜
2103 발걸음을 돌리게 만드는 제주도 공공도서관  ×1 고지희 07-19
2102 여행준비는 제대로 하시고 계신가요? 제주시 관광진흥과 07-19
2101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90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7-19
2100 중문119센터, 중문여성의소대 희망모아장애인센터 소소심교육 실시  ×1 중문119 07-18
2099 (주)한국중부발전 제주발전본부,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서 시설정비 및 전…  ×1 임진희 07-11
2098 영세업자를 죽이는 호텔측의 부도덕성을 폭로합니다. 고경희 07-09
2097 한시 발표회 김세웅 07-06
2096 제주도농아복지관, 찾아가는 영화 ‘시간을 달리는 소녀’ 상영  ×1 제주도농아복지관 07-06
2095 우리동네 지역아동센터 보호자 교육  ×2 우리동네 07-05
2094 일자리와 경제, 해법은 없는가  ×1 경제일자리정책과 07-05
2093 근로시간단축의 성공적 안착은 내부마케팅이 답이다!  ×1 송 영 식(제주경영교육연구소 대표, 07-05
2092 (기고)태풍! 사전대비가 필요하다!  ×1 제주소방서 119구조대 07-04
2091 (주) 한국중부발전 제주화력발전소,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기능보강사업 …  ×1 봉아름 07-03
2090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88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7-03
2089 제2공항 타당성 재조사에 관한 의견  ×1 문성민 07-02
2088 (기고)물놀이의 시작은 안전수칙 준수부터  ×1 제주소방서 119구조대 06-28
2087 2018 평화아카데미 서귀포지역 개강 및 제1강 개최  ×1 서귀포YWCA 06-27
2086 (기고)여름철 해수욕장 안전하게 즐기자  ×1 영어교육도시119센터 06-27
2085 (기고)올여름 거안사위의 자세로 안전하게  ×1 영어교육도시119센터 06-27
2084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87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6-27
2083 도시재생 ‘동상이몽’ 결론은 주민참여  ×1 일도2동 06-26
2082 중문119센터, 수해 대비 소방장비 조작훈련 실시  ×1 김대호 06-26
2081 돌하르방 캠핑장과 함께하는 다문화 캠프 "우리가족 캠핑트립" 진행  ×1 서부종합사회복지관 06-25
2080 [기고] 새로운 제주를 위해 열린 혁신이 필요한 시점  ×1 ×1 일도1동 06-25
2079 [기고]“함께와 다름”이 공존하는 노인일자리   ×1 도 노인장애인복지과 06-25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