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요즘 세대”가 바라본 환경문제
2018-06-04 19:20
이은영 (Homepage : http://)
기고문.hwp ( size : 15.50 KB / download : 16 )
나는 소위 말하는 ‘요즘 애들’이다. 흙 묻은 당근보단 마트에 진열된 상품이 더 익숙하고, 숲이나 자연보단 빽빽한 고층 건물이 더 자연스러운 그런 세대. 정부와 교육계는 앞으로의 많은 환경 문제를 직면하며 살아갈 우리네 세대들을 위해 환경 교육을 실시하고 있지만, 아직까지 효과는 크지 않아 보인다. 아이들은 여전히 습관처럼 에어컨을 찾고, 버려지는 잔반은 해가 갈수록 늘어가며, 학교 축제나 소풍날의 길거리는 버려진 종이컵과 나무젓가락, 비닐로 가득하다. 이처럼 환경이 중요하다는 말엔 모두가 고개를 끄덕이면서도 정작 자신의 편의를 ‘희생’하려 하지는 않는다.

그렇다면 이러한 인식과 실제 행동 간의 불균형은 어디서 기인하는가? 이는 어쩌면 지금까지의 환경 교육이 정작 ‘대상자’인 아이들에 대한 이해가 부족한데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 교육이란 단지 교과서 지식의 습득만을 의미하지 않는다. 자신을 둘러싼 세계를 보고, 듣고, 느끼며 배우는 그 모든 순간이 아이들에겐 교육이다. 하지만 주위를 둘러보라. 환경 교육이 강조하는 자연, 그 자연엔 ‘아이들’이 없다. 사람의 시야는 본인이 경험한 만큼 넓어지는 법인데 근본적으로 자연을 보고 자라지 못한 아이가 어떻게 환경을 아끼고 이해하길 바라는가.

이제 우리네 교실을 한번 살펴보자. 실상 학교에서 환경이 다뤄지는 비중은 굉장히 미미하다. 학생으로서 내가 배웠던 환경하면 그저 교과서 몇 페이지, 한두 번의 강연, 얇은 책자 정도가 떠오를 뿐이다. 자신의 이름을 딴 교과목도 없이 다른 과목 교과서에서 살짝 얼굴을 비출 뿐이며, 그마저도 ‘주요’ 과목을 위해 넘겨지기도 한다. 이유? 간단하다. 시험엔 안 나오니까. 국·영·수가 아닌 다른 정식 과목들조차 외면받는 현실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환경이 중요하다는 공익 광고나 교육은 그저 따분한 잔소리일 뿐, 단지 몇 마디의 말과 글로 이제껏 개인이 살아온 견고한 생활방식을 한순간에 바꾸기란 쉽지 않다.

실제 사회의 영향도 무시할 수 없다. 우리는 학교 안팎으로 한국 사회에서 경제가 어떤 위상을 가지는지 보고 자랐다. 국내 주요 기업들에 대한 사회적 책임을 묻기보단 정, 재계 인사들이 한데 모여 수출 확대 방안을 논하는 모습이 더 익숙하며, 환경이란 경제성장을 위해 마땅히 양보되어야 하는 차선의 가치로 인식되기도 한다. 일반 국민들에게는 대중교통 사용을 장려하면서, 정책을 펴는 장본인은 차를 몰고 다니고, 광고를 통해 자동차에 대한 환상을 극대화하는 것이 지금의 대한민국이다.

하나의 교육 프로그램이 시행되기 까지 적지 않은 예산과 인력이 투입된다. 교육 관계자는 많은 노력을 들여 시행한 환경 교육이 왜 효과가 없는지 한숨 쉬기 이전에 지금의 교육과 아이들의 상황이 부합한지를 고민해 보아야 한다. 인간은 자신을 둘러싼 주변을 보면서 자신이 어떻게 행동해야 하는지를 학습한다. 하지만 아이들이 배우는 교육과 주변의 상황이 일치하지 않는다면 그건 도리어 큰 혼란을 만들어낸다. 전 세계적으로 환경이 가지는 의미가 커지고 있다. 기존 환경 교육의 문제를 인식하여 실제 아이들의 상황을 고려하고, 한국 사회에 보다 적합한 교육 모형을 찾아야 할 것이다.

No 제목 이름 날짜
2139 (투고) 소통, 그리고 변화  ×1 고홍일 09-03
2138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95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8-28
2137 (투고) '협력단체' 그 존재의 이유  ×1 고홍일 08-26
2136 벌초! 안전하게!  ×1 비밀글 성산의소대 08-25
2135 내가 바로 대한민국 자치경찰 확대시행의 연결고리  ×1 자치경 08-25
2134 IRP(개인형퇴직연금계좌)가입으로 노후준비와 세액공제 받으세요  ×1 ×1 강경희 (농협제주도청지점) 08-23
2133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94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8-22
2132 코업시티호텔성산-장애청소년에게  ×1 제주특별자치도장애청소년직업지도센 08-20
2131 옌타이 환태평양공원 공사를 참여하고  ×1 ×1 이환준 08-20
2130 대중교통 활성화를 위해 반드시 하차 테크를 하자.  ×1 고기봉 08-14
2129 4주간의 농협 직무체험을 마치고  ×1 (기고)제주대학교 수학과 3학년 오승 08-14
2128 [기고] 중증장애인생산품 구매, 함께 해요  ×1 도 노인장애인복지과 08-13
2127 추자지역센터, 간이인명구조함 및 구급함 점검  ×1 ×1 추자119센터 08-10
2126 전라남도 청소년과의 솔리언또래상담자 연합 수퍼비전  ×1 제주특별자치도청소년상담복지센터 08-09
2125 한시 발표회 김세웅 08-08
2124 제주도농아복지관-외도동주민센터-외도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3자간 업무…  ×1 제주도농아복지관 08-08
2123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93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8-08
2122 서부종합사회복지관한경센터 방학 프로그램 "심쿵” 본격 사업 추진  ×1 서부종합사회복지관 08-08
2121 (기고) 여름철 비상시 국민행동요령 교육, 이제는 찾아갑니다!  ×1 ×1 봉개동주민센터 08-08
2120 제주YWCA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 청소년자기도전포상제  ×1 제주YWCA 08-06
2119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92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8-06
2118 (기고) 도시락, 작은 실천을 통한 청렴의 메아리  ×1 오라동 08-06
2117 서부종합회복지관, 국제결혼이민여성의 한국어능력시험(TOPIC)대비를 위한 …  ×2 서부종합사회복지관 08-03
2116 [기고] 인생의 중간 정산! 나만의 삶을 글로 담아보다!   ×1 도 노인장애인복지과 08-03
2115 폭염대비 건설공사장 안전수칙 준수하자!  ×1 정승문 08-02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