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한라봉 한상자
2018-04-16 11:08
삼양동주민센터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한라봉 한상자
삼양동주민센터 강민지
복지 상담을 위해 방문한 집에서 할머니께 귤 두 개를 받았다. 할머니는 주민센터에서 본인의 이야기를 들어주러 왔다며 상자 가득 있는 귤을 가리키며 가져가라고 하셨다. 요즘에 이런 거 받으면 큰일 난다고 거절하니 “내 딸 같아서 그래~ 커피 한 잔도 못 주고, 가면서 먹어” 라며 양손에 꼭 쥐어주신다.
맛있는 귤을 보니 예전 직장에서 있었던 일이 떠오른다. 복지 기관에 사업비를 지원하는 업무가 많았던 곳이었다. 연말연시가 되면서 사업이 마무리되고 결과 보고서를 받는 시기가 왔다. 기관마다 A4용지가 두툼하게 묶인 서류를 한 아름씩 안고 사무실을 오갔다. 책상, 회의실에는 서류가 차곡차곡 쌓여 산을 이뤘고 직원들도 분주하게 움직였다. 당시에 기관 담당자들은 사무실에 방문하며 친분이 있는 직원들에게 종종 빵이나 음료 등 간식거리를 사 오곤 했다. 그날은 한라봉 한 상자가 사무실에 왔다. 다들 바쁜 터라 누가 가져다 놨는지 몰랐고 사업 결과를 평가하는 때라 받을 수 없다며 한라봉 한 상자는 창고 한편에 놓였다.
결과 보고서 평가를 진행하기 위해 서류를 정리하는데 한 기관의 서류가 한참 찾아도 보이지 않았다. 제출했다고 하는데 어디에 있는지 담당자는 며칠 애를 먹었다. 찾는 걸 포기하려는 찰나 상자 하나가 생각났다. 주인 없는 한라봉 상자. 혹시나 하며 상자를 열어보았는데 그렇게 찾던 보고서가 거기 있는 게 아닌가. 직원들 모두 허탈하게 웃을 수밖에 없었다.
다행히 결과 보고를 잘 봐달라는 청탁의 한라봉은 아니었지만 지금의 우리라면 고민하지 않고 보낸 사람을 찾고 반송했을 것이다. 몇 년 밖에 지나지 않은 일이지만 당시에는 어떻게 대응을 해야 할지 몰라 지나쳤다면 이제는 부정청탁이라면 ‘아니오’라고 거절하는 것이 어렵지 않게 되었다.
몇 년이 흘러 지금은 삼양동주민센터 맞춤형 복지팀에서 사례관리사로 일하고 있다. 삼양과 봉개를 아울러 도움이 필요한 주민을 찾아가며 복지 상담을 하는 게 나의 일이다. 많은 분들을 만나다 보면 복지 혜택을 받을 수 있게 힘써달라는 청탁(?)을 받곤 한다. 그럴 때면 공공 급여 기준에 벗어나는 경우 도움을 줄 수 있는 후원자나 민간단체를 알아보겠다고 말씀드린다. 옛날 한라봉 한 상자에 어쩔 줄 몰라 했던 신입직원이 아니다. 나의 양심을 지키고 직업의식을 가지고 일한다는, 것 그것이 청렴이 아닐까 생각한다.

No 제목 이름 날짜
2057 제주의 숨겨진 보물, 하논 분화구가 넘어야 할 길  ×1 비밀글 안혜정 06-08
2056 주민자치 시대를 맞으면서  ×1 박종욱 06-07
2055 제주의 돌이 위험하다 비밀글 구경은 06-07
2054 올바른 재활용 배출 방법 실천해야   ×1 비밀글 김동원 06-07
2053 제주 자연석 밀반출, 더이상 봐줄 수 없다. 홍경효 06-06
2052 신임 자치경찰관의 당당한 첫 걸음  ×1 고기봉 06-06
2051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84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6-05
2050 2018 평화아카데미 서귀포지역 참가자 모집 서귀포YWCA 06-05
2049 2년마다 선거철? 전쟁터? 이창헌 06-05
2048 작지만 큰 발걸음의 시작  ×1 ×1 비밀글 유은경 06-04
2047 “요즘 세대”가 바라본 환경문제  ×1 이은영 06-04
2046 청정제주를 위협하는 쓰레기 문제, 도민의 몫인가  ×1 비밀글 김주희 06-04
2045 [기고]장애인의 자립과 일자리가 최고의 복지다  ×1 도 노인장애인복지과 김태희 06-04
2044 흑색선전 그만, 후보들은 제발 품격을 갖추길  ×1 진승희 06-04
2043 당신의 봄은 숨 쉴만 한가요? 비밀글 강재연 05-31
2042 제주도민이라면 알아야 하는 5만년의 역사책, 하논 비밀글 임세준 05-30
2041 중문여성의용소방대, 지역아동센터 대상 소방안전교육  ×1 중문119센터 05-29
2040 (기고)참여와 혁신, 관부터 앞장서서 마중물이 되어야  ×1 일도1동 05-29
2039 인감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본인서명사실확인제도  ×1 봉개동 - 강유나 05-29
2038 바다의 날에 즈음하여  ×1 비밀글 신설록 05-28
2037 6.13 지방선거 진정한 지역 일꾼 뽑아야  ×1 비밀글 고기봉 05-26
2036 차량을 줄여야 제주가 산다  ×1 비밀글 문승우 05-24
2035 2018글로벌 新한국인 대상 조직위원회 대회장을 맡아 제주새마을금고 05-24
2034 대상(금융산업발전기여 부문)을 수상할 예정 제주새마을금고 05-24
2033 망우보뢰의 교훈  ×1 제주소방서 119구조대 05-23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