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고] 제주자치경찰, 도민에게 새로이 다가갑니다
2018-04-12 09:53
자치경찰단 경찰정책관 (Homepage : http://jmp.jeju.go.kr)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4.3 추념식이 제주4.3평화공원 일원에서 엄수되었다. 동백 꽃 넋이 진 영혼들을
추념하는 이 날 행사의 슬로건은 ‘슬픔에서 기억으로, 기억에서 내일로’였다.
4.3 평화공원을 찾는 방문객들의 차량들을 안전하게 유도하고 주변 교통관리를
무사히 마치고 돌아온 우리 자치경찰에게 남겨진 숙제는 “어떻게 하면 도민들에게 더욱 안전하고 편안한 치안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까?”하는 것이었다. 물론 출범한 지 10여년이 지난 지금, 여러 문제에도 불구하고 괄목할만한 성장을 이루었다. 초등학교 등하굣길 학생들의 교통 안전관리는 물론, 가축분뇨 무단 배출 및 대규모 산림 훼손 사건에 대한 신속한 수사로 제주의 청정 환경 보전에도 일조하였다.
또한 제주형 교통흐름의 최적화를 위하여 출퇴근길 방송 매체를 통한 교통정보
제공은 물론 교통시설물 개선 및 C-ITS 실증사업 도입 등 그동안 땀방울을 흘리며
달려온 자치경찰의 뒷모습에는 발자취가 남아 있다.
하지만 출범 초기부터 현재까지 우리 조직은 구조적인 문제를 가지고 있는 것이
사실이었다. 특별법에 한정된 수사권한 만으로는 방범 순찰 시 현행범에 제대로
대처할 수 없는 어려움이 있고, 고유의 경찰권인 범죄 예방 및 진압 권한이 없는
상황에서 주민밀착형 치안서비스를 논하는 것은 근본적인 한계에 부딪힐 수 밖에
없기 때문이다.
현 정부가 출범한 지 1년이 되어가는 지금 지방자치와 지역 분권이라는 슬로건을
실현하기 위해 우리 조직 내·외부에서는 많은 작업들이 이뤄지고 있다.
먼저 국가경찰의 인력과 사무가 제주자치경찰로 일부 이관된다. 범죄예방 진단과
협력방범, 풍속 등의 사무가 자치경찰로 이관되고 유실물 사무와 치안센터 관리
역시 자치경찰에서 독자적으로 수행하게 되면서 도민들과 더욱 가까이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할 예정이다. 또한 사회적 이슈가 됐던 학교폭력과 가출인 실종,
아동 안전 업무를 맡게 됨은 물론 종전보다 교통외근 단속 업무 역시 확대·강화
되면서 도민들에게 항상 보이는 경찰, 항상 만나는 경찰이라는 자치경찰의
모토를 실현해 나갈 방침이다.
“일신우일신”이라는 말이 있다. 지역 분권이 강화되고 자리매김해야 우리의 국가치안 역시 더욱 견고해질 수 있지 않을까? 지방자치와 지역 분권을 이루기 위한 시작점으로서 제주자치경찰은 양질의 치안서비스 제공을 위해 오늘도 더욱 열심히 도약해 나갈 것이다.

<제주자치경찰단 경찰정책관 자치경사 현정아>

No 제목 이름 날짜
2061 제주의 늘어나는 통근시간 비밀글 김현지 06-08
2060 [기고] 원도시재생과 노인일자리가 융합하면 어떤 일들이?  ×1 도 노인장애인복지과 문원영 06-08
2059 잇따른 제주 게스트하우스 불법행위, 법이 문제인가 사람이 문제인가. 김소연 06-08
2058 빛이 아닌 빚 속에 빠진 대학생들  ×1 ×1 김대일 06-08
2057 제주의 숨겨진 보물, 하논 분화구가 넘어야 할 길  ×1 비밀글 안혜정 06-08
2056 주민자치 시대를 맞으면서  ×1 박종욱 06-07
2055 제주의 돌이 위험하다 비밀글 구경은 06-07
2054 올바른 재활용 배출 방법 실천해야   ×1 비밀글 김동원 06-07
2053 제주 자연석 밀반출, 더이상 봐줄 수 없다. 홍경효 06-06
2052 신임 자치경찰관의 당당한 첫 걸음  ×1 고기봉 06-06
2051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84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6-05
2050 2018 평화아카데미 서귀포지역 참가자 모집 서귀포YWCA 06-05
2049 2년마다 선거철? 전쟁터? 이창헌 06-05
2048 작지만 큰 발걸음의 시작  ×1 ×1 비밀글 유은경 06-04
2047 “요즘 세대”가 바라본 환경문제  ×1 이은영 06-04
2046 청정제주를 위협하는 쓰레기 문제, 도민의 몫인가  ×1 비밀글 김주희 06-04
2045 [기고]장애인의 자립과 일자리가 최고의 복지다  ×1 도 노인장애인복지과 김태희 06-04
2044 흑색선전 그만, 후보들은 제발 품격을 갖추길  ×1 진승희 06-04
2043 당신의 봄은 숨 쉴만 한가요? 비밀글 강재연 05-31
2042 제주도민이라면 알아야 하는 5만년의 역사책, 하논 비밀글 임세준 05-30
2041 중문여성의용소방대, 지역아동센터 대상 소방안전교육  ×1 중문119센터 05-29
2040 (기고)참여와 혁신, 관부터 앞장서서 마중물이 되어야  ×1 일도1동 05-29
2039 인감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본인서명사실확인제도  ×1 봉개동 - 강유나 05-29
2038 바다의 날에 즈음하여  ×1 비밀글 신설록 05-28
2037 6.13 지방선거 진정한 지역 일꾼 뽑아야  ×1 비밀글 고기봉 05-26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