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고] 4차 산업혁명시대 노인일자리는 진화할 수 있을까?
2018-03-23 08:42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노인장애인복지과 문원영

TV,신문, 여기저기 도배된 단어“4차 혁명?”남들은 다 알고 있는듯한데, 난 도대체 모르겠는 단어다. 특히, 사회문제를 이야기할 때 단골메뉴로“4차 산업혁명과 일자리”가 거론된다. 인공지능과 로봇이 만들어낼 변화에 대한 기대감과 노동시장에 일자리가 사라질 거라는 공포도 동시에 느끼게 해준다. 그 시대가 오면, 정부의 공공형일자리는?, 특히 초고령화시대 노인일자리는 사라질 것인가? 생뚱맞지만 궁금해졌다.

올해 처음 국가인권위원회에서 발간된 ‘노인인권 종합보고서’를 보면서 상당히 당혹스럽다, 우리나라 청년의 56.6%가 노인 일자리 증가로 청년의 일자리가 감소할까 걱정하고, 77.1%가 노인복지의 확대로 청년층의 부담이 증가할 것을 우려하고 있다고 한다. 쳥년층들은 노인복지 확대로 청년층 부담 증가와, 고령화 때문에 정작 본인들이 노년기에는 공적연금을 노후생활에 충분히 받지 못할거라는 두려움이 더 큰 것으로 조사되었다. 청년 실업률 증가 원인을 굳이 노인일자리 탓으로 돌리는 일부 시선들이 있다. 결국 일자리 부족한 현실을 비관하는 목소리일 것이다. 노인일자리 사업이 점점 더 좁아지지나 않을까 걱정스럽다.

낙관론도 있었다. 노동분야에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한 기대감도 있었다. 인공지능과 로봇 인간이 협업하는 새로운 일자리들이 만들어진다고 한다. 반복적인 노동을 담당하는 반면, 감성과 창조적인 일은 인간이 담당하게 되는 것이다. 택배를 예를 들어보자. 물건배송은 자율주행 자동차가 하고, 사전 물건을 체크하고 완벽하게 배송되었는지 확인하는 것은 사람이 하는 것으로 업무영역이 나눠지는 것이다. 또한 유망직종과 소멸직종이 동시에 나타나지는 않으나, 빠르게 선수교체가 될 것은 분명하다.
“평생의 경험, 연륜, 거기다 세상을 바라보는 따뜻한 시선까지”이런것들을 잘 활용 할 수 있는 4차혁명시대 새로운 영역의 노인일자리의 개척이 반드시 필요한 시점이다.

아프리카 속담에“노인이 쓰러지면 도서관 하나가 불타는 것과 같다”가 있다.
이속담이 어디서나, 누구에게나, 언제까지나 공감될 수 있길 기대해본다.

No 제목 이름 날짜
1987 심각한 쓰레기 문제 결국은 모두의 관심의 '답'  ×1 박은지 04-11
1986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78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4-11
1985 제주바다 오염은 용천수가 시킨다?  ×1 비밀글 송영철 04-10
1984 망우보뢰(기고)  ×2 동부소방서 119구조대 04-10
1983 제주YWCA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 오리엔테이션 진행   ×1 제주YWCA 04-09
1982 [기고] 유쾌·상쾌한 "바람 바람 바람", 노인일자리 문화체험  ×1 도 노인장애인복지과 04-09
1981 중문119센터, 봄 철 고사리 사고발생 우려지역 표지판 설치  ×2 중문0119 04-05
1980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77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4-04
1979 중문119센터, 중문어촌계 수호천사 소소심교육  ×2 중문119센터 04-03
1978 청렴, 기본에 충실하자.   ×1 비밀글 삼양동 04-02
1977 봄철 화재예방 작은 실천에서부터  ×1 동홍119센터 04-02
1976 [기고] 고령자친화기업 공모사업에 도전하세요!  ×1 도 노인장애인복지과 04-02
1975 제주노형 로타리클럽 천사의 집 방문  ×1 제주노형 로타리클럽 03-30
1974 봄바람 타고 부는 ‘청렴(淸廉)’  ×1 ×1 봉개동 03-29
1973 4.3 희생자 추념일 지방 공휴일 '누구'를 위한 것인가?  ×1 비밀글 고기봉 03-28
1972 렌터카 수급조절을 통한 렌터카산업 도약의 기회로  ×1 양석훈 03-28
1971 (기고)청렴하면서도 포용력을 가져라  ×1 서귀포시 종합민원실 김영철 03-28
1970 (독자 투고/기고)농식품 국가인증제도, 바로 알고 바로 먹자.  ×1 김응식 03-28
1969 한시 발표회 김세웅 03-27
1968 (기고)오름.올레길 안전에 대비하세요!  ×1 ×1 고홍일 03-27
1967 친인권적인 관계형성을 위한 감수성 깨우기/권익옹호교육  ×1 제주도농아복지관 03-27
1966 올바른 선거 문화 정착에 동참해야..  ×1 비밀글 성산 03-27
1965 [기고] 1월 자동차세 연납을 놓친 시민에게 드리는 또 한번의 기회  ×1 ×1 일도1동 03-27
1964 남원119센터 의용소방대 특정소방대상물 자체 소방훈련실시  ×2 남원119센터 03-26
1963 중문119센터, 중문요양원 화재예방 컨설팅 실시  ×1 ×1 중문119센터 03-26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