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봄, 개학을 맞은 학교 주변 안전한 등굣길을 지켜주세요!
2018-03-09 11:54
이도2동행정복지센터 김정열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노오란 개나리꽃이 봄을 알릴 때쯤이면 삼삼오오 재잘거리는 아이들의 모습에 절로 미소를 머금게 된다. 이 시기는 학생들과 부모님 모두 개학기를 맞아 바빠지는 시기이다. 학교 주변의 북적거림과 생동감을 머리 속으로 떠올려본다.
그런데 요즘의 학교 밖 풍경에는 학생들의 등굣길 싱그러운 아이들 모습만이 아니라, 아이들의 안전을 위협하는 무질서하게 주차된 차량들과 눈 살 찌푸려지는 각종 불법 광고물이 함께 떠오른다.
아이들의 안전한 등굣길을 지켜주기 위한 어른들의 노력이 필요한 대목이다. 아이들의 등하교 시간, 등교 구간에 학교 주변 통행시 안전속도 지키기, 불법주정차 안하기, 또, 가로등, 안전 휀스 등에 아이들의 시야를 방해하는 각종 불법 광고물 부착 안하기 등 어른들의 관심과 노력이 필요해지는 시기이다.
행정에서는 개학기를 맞아 각종 학원, 학습지 광고물이 가로등, 신호기, 안전 휀스 등에 무분별하게 부착되어 있는 불법 광고물 일제 정비기간을 운영하는 등 개학기 학교 주변 광고물 정비에 나서고 있지만 광고물 정비와 불법 부착이 반복되고 있는 실정이다.
불법 광고물 정비를 위한 주말 기동순찰반 및 현수막 없는 날 운영, 불법 광고물 수거보상제 추진, 광고물 지킴이를 통한 생활불편 스마트폰앱을 활용한 시민 신고제 활성화 등 여러 가지 방안으로 정비 단속을 강화하고 있지만 불법 광고물 수거보상제는 2월말로 이미 예산이 소진될 정도로 넘쳐나는 불법 광고물을 완벽하게 정비하기란 행정력만으로는 역부족이다.
가로등에 부착된 “000학습” 벽보를 떼는 모습을 보고 남의 것을 왜 떼느냐는 길을 지나던 어르신은 가로등과 길가에 뿌려지는 광고물이 불법이고 그것이 쓰레기로 굴러다녀 도로변이 지저분해지고 아이들의 시야를 가려 안전을 위협할 수도 있기에 지속적인 정비를 하고 있다는 말에 그렇겠다고 고개를 끄덕이신다.
치열한 경쟁의 시대에 광고를 위해선 어쩔 수 없는 것 아니냐는 인식이 불법 광고물이 근절되지 않는 원인이라는 생각이다. 불법 광고물의 문제점을 인식하고 무분별하게 부착하는 광고물로 우리의 마을이 지저분해지고, 또 시야확보를 어지럽히고, 일부는 도로시설물을 가려 안전을 위협한다는 점에 우리가 공감하고, 문제점을 인식하고 개선하려는 노력과 깨끗한 도로와 안전한 등굣길을 지켜려는 우리 모두의 의식이 변화해야 불법 광고물이 근절될 수 있을 것이다.

No 제목 이름 날짜
2226 (독자기고) 인문학의 두 얼굴  ×1 비밀글 김지영 11-30
2225 청소년 범죄, 어떻게 해결해야 하는가  ×1 비밀글 김형미 11-29
2224 (기고)작은 관심, 화재예방의 시작  ×1 제주소방서 119구조대 11-29
2223 (기고) 개인의 영역, 침범하지 마세요.  ×1 ×1 비밀글 강지인 11-29
2222 주민참여예산제, 열린혁신을 위한 최고의 정책  ×1 애월읍사무소 김정복 11-29
2221 (기고)제주 청년이기에 가질 수 있는 기회  ×1 ×1 고아영 11-28
2220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6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28
2219 제주흑우 브랜드 김경아 11-28
2218 한전KPS주식회사, 봉아름지역아동센터 이용아동 가정에 노후된 난방기구 교…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28
2217 (기고) 참여와 협력으로 운영한 원도심 거리공연  ×1 일도1동 11-28
2216 (기고)정착주민과의 소통을 통한 열린혁신  ×1 ×1 삼양동 11-27
2215 탄소포인트제, 기후변화를 대하는 우리의 자세  ×1 용담1동주민센터 주무관 양대영 11-27
2214 전통시장 화재예방으로 따뜻하고 안전한 겨울을 보내자  ×1 ×1 동홍119센터 11-26
2213 (기고) 기초질서 지키는 내가 소확행의 시작  ×1 일도1동 11-26
2212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토요FunFun-‘검사’ 프로그램 운영  ×1 서귀포YWCA 11-24
2211 (글자 수 수정) 교보문고가 도서관인가요?  ×1 ×1 비밀글 강지인 11-22
2210 한시 발표회 김세웅 11-21
2209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5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21
2208 ‘스마트한 시대에 맞춰 담배도 전자담배로 바꿨습니다’   ×1 김은주 11-21
2207 성산읍 행복택시 열린 시책을 아시나요.  ×1 성산읍 11-20
2206 4차 산업혁명 시대, 저작권 교육으로 한 걸음 더! 박진수 11-18
2205 교보문고가 도서관인가요?  ×1 ×1 비밀글 강지인 11-15
2204 제주YWCA - 청소년과 음악의 유쾌한 소통 "소소한 음악놀이터 캠프“ 진행  ×1 제주YWCA 11-14
2203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4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14
2202 불법주차를 당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1 비밀글 허기회 11-14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