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갔었고, 보았었고, 곱씹었다.
2018-01-23 21:56
강현윤 (Homepage : http://)
2018.01.23.hwp ( size : 26.50 KB / download : 11 )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인정할 것은 인정하면서 이 글을 시작하겠다. 필자 개인적으로 약간 허탈한 상태에서 글을 쓰는 것은 맞다. 시작은 사적인 동기였으나 그 끝은 나름의 의미를 갖으리라. 감기로 인해 다소 완전치 않은 몸을 이끌고 찾아간 ‘2017 보도영상전’. 이제는 먹을 것 없이 소문난 잔치 축에도 끼지 못할 정도가 되어버린 ‘제주보도사진영상전(이하 제보전)’에 대한 짤막한 소고이다.
첫째, 컨텐츠의 부족이다. 한 해의 사회적 이슈를 부분적이나마 톺아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준다는 점에서 이전의 ‘제보전’은 언론사 주최 행사임에도 기록과 반성의 의미를 동시에 가지고 있었다. 하지만 덩그러니 세워진 모니터의 영상, 영상을 부분 캡쳐해놓은 듯한 몇 장의 이미지는 지역사회 이슈의 중요성, 당시의 치열함을 전달, 고찰하기는커녕 공간 여백의 미(?)를 마음껏 보여주는데 그쳐 기록과 반성 또한 여백으로 만들어버리고 말았다. 둘째, 고민의 부족함이다. 개인적으로 2017년이 그렇게 사회적인 이슈가 적었다고는 생각하지 않는다. 또한 문예회관에서 가장 넓은 전시관을 채우지 못할 정도로 지역언론이 사회적 의제를 설정하지 못했다고도 생각하지 않는다. 일반인에게는 다소 낯선 eng카메라를 직접 보여주고 체험하게 하는 방식 또한 고민했던 결과일 것이나 필자같은 평범한 사람이 ‘보도사진영상전’에까지 가서 카메라를 살펴볼 경우는 드물 듯 하다.
셋째, 상대적인 의미를 풍성하게 할 수 있는 ‘그것’이 빠져있다. ‘그것’은 ‘보도사진’이다. 어떠한 이유에서 제외되었는지에 대한 부분도 궁금하지만 감시와 비판의 상징적인 매개를 방송 카메라로 국한시켜버린 것 같아 씁쓸한 생각을 지울 수 없다. 여전히 신문 보도사진이 던져주는 사안의 함축성, 상징성은 강렬한 힘을 갖고 있으며, 캡션이 수행하는 의미정박은 또 다른 해석거리를 제공해준다. 명칭 또한 ‘사진’이 빠져버린 ‘2017 보도영상전’이란 점에서 ‘보도사진’의 부재가 가져다주는 의미의 빈곤함을 어디서 채워나갈 수 있을 것인가.
전시관에 들어섰을 때 (시간상 절묘했는지 모르겠지만) 필자를 포함한 관람객은 딱 두 사람이었다. 순간 언론이 처한 현실의 이면에 제대로 부딪힌 느낌이 들었다. 언론은 민중의 알권리 충족을 위해 노력한다고 하지만 이미 수용자인 민중들은 언론의 구조적, 모순적 폐해를 지적하고 ‘기레기’라는 단어로 언론을 도외시한다. ‘2017 보도영상전’은 제주지역 언론이 지역 구성원들을 어떻게 생각하는지를 고민하게 하는 단초를 제공해주었고, 그 상대적인 생각의 괴리감만큼 언론의 변화를 요구하게 될 것이나 과연 그러한 변화에 대처할 준비가 되었는지에 대해서는 재차 의문을 곱씹게 된다.

<제주시 이도2동 강현윤>

No 제목 이름 날짜
1980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77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4-04
1979 중문119센터, 중문어촌계 수호천사 소소심교육  ×2 중문119센터 04-03
1978 청렴, 기본에 충실하자.   ×1 비밀글 삼양동 04-02
1977 봄철 화재예방 작은 실천에서부터  ×1 동홍119센터 04-02
1976 [기고] 고령자친화기업 공모사업에 도전하세요!  ×1 도 노인장애인복지과 04-02
1975 제주노형 로타리클럽 천사의 집 방문  ×1 제주노형 로타리클럽 03-30
1974 봄바람 타고 부는 ‘청렴(淸廉)’  ×1 ×1 봉개동 03-29
1973 4.3 희생자 추념일 지방 공휴일 '누구'를 위한 것인가?  ×1 비밀글 고기봉 03-28
1972 렌터카 수급조절을 통한 렌터카산업 도약의 기회로  ×1 양석훈 03-28
1971 (기고)청렴하면서도 포용력을 가져라  ×1 서귀포시 종합민원실 김영철 03-28
1970 (독자 투고/기고)농식품 국가인증제도, 바로 알고 바로 먹자.  ×1 김응식 03-28
1969 한시 발표회 김세웅 03-27
1968 (기고)오름.올레길 안전에 대비하세요!  ×1 ×1 고홍일 03-27
1967 친인권적인 관계형성을 위한 감수성 깨우기/권익옹호교육  ×1 제주도농아복지관 03-27
1966 올바른 선거 문화 정착에 동참해야..  ×1 비밀글 성산 03-27
1965 [기고] 1월 자동차세 연납을 놓친 시민에게 드리는 또 한번의 기회  ×1 ×1 일도1동 03-27
1964 남원119센터 의용소방대 특정소방대상물 자체 소방훈련실시  ×2 남원119센터 03-26
1963 중문119센터, 중문요양원 화재예방 컨설팅 실시  ×1 ×1 중문119센터 03-26
1962 효돈중, 2018학년도 학부모 총회 개최  ×2 효돈중 03-23
1961 남원119센터.의용소방대 항포구 소방안전의 날 운영  ×1 ×1 남원119센터 03-23
1960 [기고] 4차 산업혁명시대 노인일자리는 진화할 수 있을까?  ×1 ×1 도 노인장애인복지과 문원영 03-23
1959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75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3-21
1958 (기고) 우맹이 골계(滑稽)로 초장왕을 깨우치다  ×1 ×1 일도1동 03-21
1957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지원해 드립니다  ×1 ×1 김성헌 03-19
1956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토요FunFun- ‘건축가’프로그램 운영   ×1 서귀포YWCA 03-17
1|2|3|4|5|6|7|8|9|10|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