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갔었고, 보았었고, 곱씹었다.
2018-01-23 21:56
강현윤 (Homepage : http://)
2018.01.23.hwp ( size : 26.50 KB / download : 11 )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인정할 것은 인정하면서 이 글을 시작하겠다. 필자 개인적으로 약간 허탈한 상태에서 글을 쓰는 것은 맞다. 시작은 사적인 동기였으나 그 끝은 나름의 의미를 갖으리라. 감기로 인해 다소 완전치 않은 몸을 이끌고 찾아간 ‘2017 보도영상전’. 이제는 먹을 것 없이 소문난 잔치 축에도 끼지 못할 정도가 되어버린 ‘제주보도사진영상전(이하 제보전)’에 대한 짤막한 소고이다.
첫째, 컨텐츠의 부족이다. 한 해의 사회적 이슈를 부분적이나마 톺아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준다는 점에서 이전의 ‘제보전’은 언론사 주최 행사임에도 기록과 반성의 의미를 동시에 가지고 있었다. 하지만 덩그러니 세워진 모니터의 영상, 영상을 부분 캡쳐해놓은 듯한 몇 장의 이미지는 지역사회 이슈의 중요성, 당시의 치열함을 전달, 고찰하기는커녕 공간 여백의 미(?)를 마음껏 보여주는데 그쳐 기록과 반성 또한 여백으로 만들어버리고 말았다. 둘째, 고민의 부족함이다. 개인적으로 2017년이 그렇게 사회적인 이슈가 적었다고는 생각하지 않는다. 또한 문예회관에서 가장 넓은 전시관을 채우지 못할 정도로 지역언론이 사회적 의제를 설정하지 못했다고도 생각하지 않는다. 일반인에게는 다소 낯선 eng카메라를 직접 보여주고 체험하게 하는 방식 또한 고민했던 결과일 것이나 필자같은 평범한 사람이 ‘보도사진영상전’에까지 가서 카메라를 살펴볼 경우는 드물 듯 하다.
셋째, 상대적인 의미를 풍성하게 할 수 있는 ‘그것’이 빠져있다. ‘그것’은 ‘보도사진’이다. 어떠한 이유에서 제외되었는지에 대한 부분도 궁금하지만 감시와 비판의 상징적인 매개를 방송 카메라로 국한시켜버린 것 같아 씁쓸한 생각을 지울 수 없다. 여전히 신문 보도사진이 던져주는 사안의 함축성, 상징성은 강렬한 힘을 갖고 있으며, 캡션이 수행하는 의미정박은 또 다른 해석거리를 제공해준다. 명칭 또한 ‘사진’이 빠져버린 ‘2017 보도영상전’이란 점에서 ‘보도사진’의 부재가 가져다주는 의미의 빈곤함을 어디서 채워나갈 수 있을 것인가.
전시관에 들어섰을 때 (시간상 절묘했는지 모르겠지만) 필자를 포함한 관람객은 딱 두 사람이었다. 순간 언론이 처한 현실의 이면에 제대로 부딪힌 느낌이 들었다. 언론은 민중의 알권리 충족을 위해 노력한다고 하지만 이미 수용자인 민중들은 언론의 구조적, 모순적 폐해를 지적하고 ‘기레기’라는 단어로 언론을 도외시한다. ‘2017 보도영상전’은 제주지역 언론이 지역 구성원들을 어떻게 생각하는지를 고민하게 하는 단초를 제공해주었고, 그 상대적인 생각의 괴리감만큼 언론의 변화를 요구하게 될 것이나 과연 그러한 변화에 대처할 준비가 되었는지에 대해서는 재차 의문을 곱씹게 된다.

<제주시 이도2동 강현윤>

No 제목 이름 날짜
2042 제주도민이라면 알아야 하는 5만년의 역사책, 하논 비밀글 임세준 05-30
2041 중문여성의용소방대, 지역아동센터 대상 소방안전교육  ×1 중문119센터 05-29
2040 (기고)참여와 혁신, 관부터 앞장서서 마중물이 되어야  ×1 일도1동 05-29
2039 인감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본인서명사실확인제도  ×1 봉개동 - 강유나 05-29
2038 바다의 날에 즈음하여  ×1 비밀글 신설록 05-28
2037 6.13 지방선거 진정한 지역 일꾼 뽑아야  ×1 비밀글 고기봉 05-26
2036 차량을 줄여야 제주가 산다  ×1 비밀글 문승우 05-24
2035 2018글로벌 新한국인 대상 조직위원회 대회장을 맡아 제주새마을금고 05-24
2034 대상(금융산업발전기여 부문)을 수상할 예정 제주새마을금고 05-24
2033 망우보뢰의 교훈  ×1 제주소방서 119구조대 05-23
2032 쉼터를 만드는 사람들  ×1 박지웅 05-21
2031 하원마을회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1 중문119센터 05-21
2030 제주도의 쓰레기 문제  ×1 비밀글 고민지 05-19
2029 청소년 '안전' 우리의 관심 필요!  ×1 고기봉 05-16
2028 제주시농협 외도지점-제주도농아복지관 후원물품 전달  ×1 제주도농아복지관 05-16
2027 진영마트 외도점, 제주도농아복지관 후원금 전달 제주도농아복지관 05-16
2026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82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5-16
2025 한시 발표회 김세웅 05-15
2024 지키지 않으면 지킬 수 없습니다  ×1 현정아 05-15
2023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81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5-09
2022 여러분의 생명지킴이, 119구급대원도 지켜주세요!  ×1 현재민 05-07
2021 환경수용력을 고려한 제주의 성장을 향해  ×1 비밀글 한지희 05-07
2020 주취폭력은 명백한 범죄, 이제 그만!  ×1 비밀글 의소대 05-06
2019 제주발전본부 보도자료 송부  ×1 ×1 비밀글 박선화 05-03
2018 [기고] 어버이날의 의미.“때늦은 후회”그럼에도“더 늦기 전날”  ×1 노인장애인복지과 문원영 05-02
1|2|3|4|5|6|7|8|9|10|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