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노키즈존에 대한 고찰
2017-12-13 08:40
김동우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보기
노키즈존. 말 그대로 어린이가 없는 장소이다. 최근 전국적으로 노키즈 존 열풍이 불고 있다. 제주도에서도 마찬가지로 많은 업소들이 노키즈존 스티커를 붙이고 있다. ‘No’를 외치는 목소리가 커지고 서로를 혐오하는 분위기가 만연해지는 이 상황에 상대방을 배제하거나 제한하는 방안만이 정답일까? 나는 노키즈존을 주장하는 자영업자와 출입을 제한당하는 고객 사이에 발생하는 기본권 충돌과 ‘규범조화적 해석’을 통한 절충안을 모색하고자 한다.

자영업자의 ‘직업의 자유’, ‘영업의 자유’, 그리고 어린이와 부모의 ‘평등권’, 대한민국 헌법 제10조에서 도출되는 ‘행복추구권’, ‘자기결정권’이라는 기본권 간에 충돌이 발생한다.
기본권 충돌을 해결하는 가장 주요한 방안으로 ‘이익형량 원칙’과 ‘규범조화적 해석’을 꼽을 수 있다.
이익형량 원칙은 충돌하는 기본권의 가치를 비교하여 더 높은 가치의 기본권을 보호하고 낮은 가치의 기본권을 제한하는 방식이다. 흡연권과 혐연권 사이의 충돌 시 혐연권을 더 높은 가치의 기본권으로 인정하고 흡연권을 제한하는 방식이 그 한 예이다.
반면 규범조화적 해석은 충돌하는 기본권 모두를 충족시키고자 절충안을 모색하는 방식이다.
나는 갈등과 혐오가 만연하는 현 상황에서 규범조화적 해석을 적용하여 절충안을 모색하여야 한다고 생각한다.
자영업자나 어린이를 동반하지 않는 고객입장에서 노키즈존을 선호하는 심정은 충분히 이해가 간다. 소란을 피우는 어린이 때문에 자영업자는 영업에서 피해를 입을 것이고 고객은 불편을 겪기도 한다.
또한, 영업장 출입금지를 당하는 어린이와 부모가 느끼는 감정 또한 공감할 수 있다. 일부 몰상식한 부모 때문에 질서를 준수하는 어린이와 부모가 출입제한을 받는다면 억울하기도 할 것이다.
이렇듯 한 주체의 입장에서는 나름의 합리적인 근거가 존재하며 반대의견을 묵살하고 잘려나가게 하는 행위는 갈등을 부추길 뿐이다.
이에 다양한 관점을 존중하는 태도로 문제에 접근해 최대한 많은 사람들을 만족시킬 수 있는 규범조화적 해석은 노키즈존으로 인한 갈등을 해결하는데 가장 적합한 방식이다.

어린이와 부모의 출입을 원천 차단하기 보다는 몰상식한 행위에 대해 제재를 가하는 것이다. 예를 들어, 영업장에서 소란을 피우거나 피해를 입힌다면 명단에 등록하여 그 다음에는 출입을 금하도록 하여 스스로 비윤리적인 행위를 자제하도록 하는 방식이 있을 것이다.
근본적인 해결책은 영유아를 양육하는 부모가 주변사람들에게 피해를 주지 않도록 각별히 신경 쓰고 올바른 교육에 힘쓰는 것이다. 하지만 이는 달성하기가 쉽지 않고 장기적인 해결책이기에 현재로서는 노키즈존이 아니라 어린이의 피해주는 행동을 막아 모두를 만족시키는 방안이 최선이다.

한 주체의 관점으로만 쟁점에 접근한다면 갈등은 해결되지 않는다. 다양한 관점에서 사안을 바라보며 최대한 많은 사람, 모든 기본권을 만족시키려 노력해야 한다.
즉, 출입자체에 대한 금지가 아닌 민폐 행위를 금지하는 방향으로 해결이 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세부사항에 대해서는 더욱 구체적인 논의가 요구되겠지만 최대한 많은 사람들을 만족시킬 수 있도록 타협점을 제시해야 한다.
한 쪽을 배제하는 행위는 갈등을 더욱 부추길 뿐이다. 이미 충분히 현 사회는 갈등과 혐오가 만연한다. 앞으로는 제로섬게임으로 사안에 접근하기 보다는 모두가 승리자가 될 수 있도록 다양한 관점을 고려해야 한다.

No 제목 이름 날짜
2149 “ 제주도농아복지관 - JIBS 업무협약 체결 ”  ×1 제주도농아복지관 09-12
2148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97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9-12
2147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96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9-11
2146 제주도 내 장애 청소년에게 학습 보조기기 무료지원  ×2 제주장애인보조공학서비스지원센터 09-11
2145 “두평반야사-제주도농아복지관 후원물품 전달”   ×1 제주도농아복지관 09-10
2144 안전한 가을산행으로 힐링합시다   ×1 ×1 동홍119센터 09-10
2143 제주중앙초등학교 제35회 한국정보올림피아드 공모대회 은상 수상!  ×1 오정철 09-07
2142 한시 발표회 김세웅 09-07
2141 도민안전실, 안전한 추석절 대비하고 있다  ×1 장영심 09-07
2140 (기고)공직자 청렴, 친절로부터 시작된다.  ×1 ×1 김자후 09-04
2139 (투고) 소통, 그리고 변화  ×1 고홍일 09-03
2138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95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8-28
2137 (투고) '협력단체' 그 존재의 이유  ×1 고홍일 08-26
2136 벌초! 안전하게!  ×1 비밀글 성산의소대 08-25
2135 내가 바로 대한민국 자치경찰 확대시행의 연결고리  ×1 자치경 08-25
2134 IRP(개인형퇴직연금계좌)가입으로 노후준비와 세액공제 받으세요  ×1 ×1 강경희 (농협제주도청지점) 08-23
2133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94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8-22
2132 코업시티호텔성산-장애청소년에게  ×1 제주특별자치도장애청소년직업지도센 08-20
2131 옌타이 환태평양공원 공사를 참여하고  ×1 ×1 이환준 08-20
2130 대중교통 활성화를 위해 반드시 하차 테크를 하자.  ×1 고기봉 08-14
2129 4주간의 농협 직무체험을 마치고  ×1 (기고)제주대학교 수학과 3학년 오승 08-14
2128 [기고] 중증장애인생산품 구매, 함께 해요  ×1 도 노인장애인복지과 08-13
2127 추자지역센터, 간이인명구조함 및 구급함 점검  ×1 ×1 추자119센터 08-10
2126 전라남도 청소년과의 솔리언또래상담자 연합 수퍼비전  ×1 제주특별자치도청소년상담복지센터 08-09
2125 한시 발표회 김세웅 08-08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