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낭만이 넘치는 비정규직의 시대를 위해
2017-06-23 13:21
제주대학교 방호진 (Homepage : http://)
방호진교수님 기고문.hwp ( size : 17.00 KB / download : 17 )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제주대학교 경영학과 방호진

마른 솜이 물을 머금듯 슬금슬금 늘어가던 비정규직 일자리가 어느 샌가 우리 주변을 가득 메우고 있다. 비정규직 일자리의 낮은 임금과 처우수준은 어느 새 우리나라 일자리 문제의 가장 골치 아픈 부분으로 자리 잡았다.
비정규직의 기원은 상당히 낭만적인 역사적 배경을 가지고 있다. 정확한 표현으로는 프리랜스(freelance), 일상적으로는 프리랜서(freelancer)라 불리는 자유 전문직이 바로 비정규직의 역사적 연원에 위치하고 있다. 자유롭다는 뜻의 프리(fee)와 무기의 한 종류인 창(lance)을 결합한 단어인 프리랜스는 중세시대 가장 높은 보수를 약속하는 영주를 위해 싸움을 대신해 주는 용병기사들을 의미했다. 영국 작가 월터 스콧의 소설 아이반호(Ivanhoe)에서 주인공이 자신들을 따르는 용병기사들 무리를 지칭하며 처음 사용되었다고 알려진다.
낭만시대의 비정규직, 즉 프리랜스는 탁월한 전문성(싸움기술)을 바탕으로 가장 높은 급료를 약속하는 영주와 계약관계를 맺고 정규직들보다 훨씬 높은 보상과 처우를 보장받았다.
중세시대 비정규직의 낭만은 산업화 시대에도 이어져 왔다. 1920년대 과학적 관리론이 산업현장에 널리 퍼지던 시절, 산업공학 분야에 정통한 학자들은 기업의 요청으로 수많은 생산현장에서 공정개선 업무를 했다. 원래 소속되었던 곳에서 받던 급료보다 훨씬 높은 보수를 받았음은 당연지사. 이러한 과정에서 프리랜스 전문가들이 모여 회사를 설립하게 되었고, 에이티 커니(A.T. Kearney)와 맥킨지(McKinsey & Company) 등 세계최고의 컨설팅 기업이 탄생한다.
이때까지 비정규직들은 전문성을 토대로 일정기간 자유계약을 통해 노동을 제공하고 높은 보수를 받는 사람들을 지칭했다.
하지만 현재 비정규직의 개념은 난이도가 낮은 업무들에 대한 비용절감의 목적으로 아웃소싱을 주는 허드렛일 정도로 바뀌었다.
2016년의 한 조사결과에 따르면 대기업의 체감 퇴직연령은 48.8세. 추이를 고려할 때 조만간 45세 수준까지 내려갈 것이다. 대기업 정규직이라는 가장 든든해 보이는 안전띠도 이제 위급한 순간 작동하지 않는다.
정규직과 비정규직의 경계는 희미해지고 있으며 평생직장의 개념이 빠진다면 정규직에는 상대적으로 높은 보상과 처우수준만 남는다. 따라서 단기적 관점에서 불평등 해소와 더불어 장기적인 관점에서 비정규직이 중심이 될 노동시장의 변화에 어떻게 대응방안 모색에 집중해야 한다. 모든 사람의 지혜를 모아 훌륭한 정책의 개발과 실행을 통해 낭만이 넘치는 비정규직의 시대를 다시 열어야 한다.

No 제목 이름 날짜
1850 내 가족을 살리는 심폐소생술  ×1 한대호 11-23
1849 외로운 조설대 집의계 애국선구자를 잊지말자  ×1 양임성 11-22
1848 한시 발표회 김세웅 11-21
1847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62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21
1846 예술가와 장인 그리고 철학자와 전공자 이명곤 11-17
1845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61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14
1844 (기고) 도장 대신 서명으로, ‘본인서명사실확인’  ×1 ×1 일도1동 11-13
1843 아동총회 결의문을 홍보하며  ×1 박지수 11-12
1842 제이피엠&해진이엔씨 감귤마라톤 참가하다. 제이피엠 11-12
1841 오석학교 성인학습자 대상 교통안전 문해교육 실시  ×1 서귀포오석학교 11-09
1840 지역경제 해법을 드론에서 찾는다  ×1 체육진흥과 강동혁 11-08
1839 주민자치센터 활성화  ×1 류일순 11-07
1838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60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07
1837 (기고)올 겨울 따뜻한 난방기구 안전하게 사용하기  ×1 성산119센터 11-05
1836 남원119센터 호스릴 비상소화장치 지역주민 교육 실시  ×2 남원119센터 11-03
1835 자가용 운행 자제해야  ×1 ×1 문석부 11-03
1834 탈원전 정책 공론화과정이 필요하다 이정태 11-02
1833 전도지체장애인체육대회에 다녀왔습니다  ×2 송순희 11-02
1832 정의로운 커피를 마시자 비밀글 김재한 11-01
1831 독자제보로 잘못올렸어요 비밀글 (사)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제주지회 11-01
1830 (기고)환경을 위한 선택, 재활용품 요일별 배출제  ×1 삼도1동 11-01
1829 [기고]배려가 가득한 제주를 꿈꾸다  ×1 노인장애인복지과 김태희 11-01
1828 쓰레기 감량에 대한 필요성 인식과 관심이 절실할 때이다  ×1 노형동 10-31
1827 인공지능시대의 ‘인간’의사의 역할  ×1 김민서 10-31
1826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59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0-31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