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고)“비우는 삶으로 쓰레기 50% 줄이기를 실천하자“
2017-05-30 09:56
봉개동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보기
얼마 전 미국에서‘쓰레기 없는 삶(Zero Waste Lifestyle)’을 성공적으로 살고 있는 미국의 한 가족을 소개한 프로가 화제가 된 적이 있다. 미국 캘리포니아 주에 사는 베아존슨네 가족이 그 주인공인데 평소의 방만한 쓰레기 배출 습성을 완전히 바꾸어 생활용품은 꼭 필요한 만큼만 구입하고 사용 가능한 쓰레기는 다시 재활용한 결과 1년 후 이 가족이 배출한 쓰레기는 모두 합쳐 딸기잼 한 병 분량뿐이었다고 한다.

그 비법은 가족들이 구입한 물품에 전부 포장이 없었기 때문이었다. 물건을 구입할 때는 미리 준비해 간 유리병과 천을 재활용해 만든 가방에 담아왔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고기는 유리병에, 쌀이나 채소 같은 것들은 천가방에 넣고, 우유도 직접 병에 담아오는 방식을 통하여 쓰레기를 점차 줄여나간 결과라고 한다.

제주도는 1인당 쓰레기 배출량 1.4kg으로 전국에서 가장 높으며 1일 평균 220톤 이상 반입되는 가연성 쓰레기는 처리용량 한계로 130톤을 소각하다 남은 나머지 90여 톤은 고형체 연료 연간 50억의 막대한 비용으로 육지부 소각장에 위탁 처리하는 악순환이 이어지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제주시에서는 작년 12월부터 2017년 6월까지 재활용품은 2배로 늘리고 쓰레기는 50% 줄이자는 취지로 생활쓰레기를 요일별로 배출하는 제도를 시범 운영하고 있다.

요일별 배출제가 다소 번거롭고 불편하다고 외면한다면 제주는 쓰레기 섬이 될 것이 분명하다. 또한, 요일별로 배출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보다 근본적인 해결을 위하여 도민들 스스로가 쓰레기 발생량을 줄이는 것에 대한 공감대 형성이 필요하다.

우리나라에 몇 년 전부터 ‘미니멀 라이프’열풍이 불고 있다. 물건에 대한 소유를 버리고 단순한 삶을 사는 것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것이다. 선진국에서도 소유하는 물건을 줄이고 목적이 있는 삶을 살고자 하는 생활이 사회 전반적으로 파급되면서 현실에서 물건에 대한 소유, 즉 욕심을 버리고 더 적게 가짐으로서 오히려 더 행복하게 사는 삶에 주목하고 있다.

앞서 소개한 베아존슨네 가족처럼 1년에 잼 한 병 분량의 쓰레기만 나올 만큼 지독한 쓰레기 줄이기 실천은 아니더라도 마트에 가면서 시장바구니를 이용하거나 비닐봉투 하나라도 한 번 더 생각하고 사용한다면 쓰레기는 줄어들 것이고, 이러한 마음이 하나 되어 제주도 전체에 확산된다면 제주는 분명 우리 모두가 원하는 아름답고 깨끗한 보물섬으로 변해 갈 것이다.

No 제목 이름 날짜
1712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45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7-05
1711 감정으로도 애국한다.  ×1 최만섭 07-03
1710 특별자치제도 완성을 향한 새로운 도전  ×1 고선일 07-03
1709 치매 "함께라면" 두렵지 않아요!  ×1 비밀글 고기봉 07-01
1708 세계자연유산 등재 10주년...  ×1 ×1 한원택 06-30
1707 방관자들  ×1 ×1 서경진 06-30
1706 남원119센터 유관기관 합동 소방차 길 터주기 훈련 실시  ×1 남원119센터 06-29
1705 [기고] 지방세 납부 언제 어디서나 전화 한통화로 ok  ×1 외도동 06-29
1704 원칙과 융통성 사이에서 갈등하는 중국수출  ×1 윤진만 06-27
1703 강성준기자님을 칭찬합니다. 김해정 06-26
1702 이창택 기고 독자투고건  ×1 비밀글 김기현 06-25
1701 낭만이 넘치는 비정규직의 시대를 위해  ×1 ×1 제주대학교 방호진 06-23
1700 탄소포인트제가입으로 나비효과를 기대해본다!  ×1 ×1 백송희 06-22
1699 비정규직의 시대를 꿈꾸며(기고)  ×1 방호진 교수 06-22
1698 행복을 찾는 분들을 위해 행복강연에 초대합니다  ×1 행복지기 06-22
1697 여성농업인도 해낼수 있다.  ×1 허철훈 06-21
1696 한시 발표회 김세웅 06-21
1695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43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6-21
1694 (기고)공직자의 덕목 ‘청렴(淸廉)’  ×1 봉개동 06-21
1693 (기고) 차량이라는 그늘 뒤의 분노, 보복운전  ×1 고나은 06-20
1692 (기고) 제주도민 누구나 베트남어를 배울 수 있는 기회 마련  ×1 장영심 06-19
1691 남원119센터 이동안전체험장 운영  ×2 남원119센터 06-19
1690 남원119센터 호스릴 비상소화장치 주민 교육훈련 실시  ×1 남원119센터 06-17
1689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42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6-14
1688 [기고]새정부 노인일자리 정책 차별없는 활동수당인상을 기대하며  ×1 문원영 06-14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