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마음의 빛과 어두움, 가족
2017-05-16 13:27
박후남 (Homepage : http://)
마음의 빛과 어두움(박후남).hwp ( size : 25.50 KB / download : 24 )

원본 이미지 보기
제주시건강가정지원센터 수녀 박후남

지금은 종결했지만 상담에서 만난 가정의 한 아이(초1~2학년)의 그림을 가끔씩 보곤 한다. ‘지금도 그 가족은 잘 지내고 있겠지?’라고 독백을 하면서 말이다.

많은 부부들이, 특히 요즘 젊은 부부들이 현실적인 결혼생활 안에서 서로의 갈등을 해결하지 못하고 이혼을 생각하게 된다. 어떻게 해결해야 될지도 모르고, 누구의 중재를 받지도 못한 상황에서 극단적인 결정에 도달할 수 밖에 없게 되는 것이다.

이혼이라는 것은 두 당사자들의 아픔이고 상처이다. 하지만 자녀들에겐 더 큰 상처가 되고 그 상처는 자녀의 삶에 어두운 영향을 주게 될 가능성이 높다. 부부와 그 자녀들로 구성된 가족의 관계가 한 인간 내면의 빛과 어두움을 만드는 가장 근원이 아닐까 생각한다.

제주도에서는 2015년 7월부터 도와 법원, 그리고 제주도내 상담팀들이 하나 되어 제주의 가정을 지키고자 이혼위기 가족, 특히 미성년 자녀를 둔 협의 이혼신청 부부에 있어서 중재적 역할을 위한 상담 의무화를 실시하고 있다. 부부 당사자들이 객관적으로 판단을 내리도록 도와줌으로 부부 당사자와 미성년 자녀들의 상처를 최소화하고 나아가서 화해의 실마리를 찾아보도록 하자는 것이다.

처음에 말한 그 아이도 이혼위기로 인한 상담 의무화 과정에서 만났다. 부모는 이혼을 취하했지만, 처음 만났을 때 아이는 가족동작화를 그렸었다. 그리고 부부상담을 상당 기간 한 후, 가족캠프 하기 전에 가족동작화를 그렸는데, 가족관계의 친밀도와 아이의 마음에 변화가 있음을 누가 설명해 주지 않아도 알 수 있었다.

가족 상담이 난관에 부딪힐 때 이 아이의 그림을 보면서 힘을 되찾는다. 부부가 변하고, 아이가 변하고, 가족이 살아나고, 그런 가정이 하나라도 더 많아지면 우리 사회가 조금은 더 밝아지고 건강해지지 않을까. 가족이 함께 삶의 어려움을 이겨내려는 사랑의 힘 안에서 가족 각자 내면 안에 어두움보다는 빛을 더 간직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
‘응답하라 1988’ 2회였던가? 끝부분에 덕선이가 이렇게 말을 한다, “나에게 상처를 주는 것도 가족이지만 다시 돌아오는 자리, 그리고 결국 다시 살게 하는 것도 가족이다.”라고!

5월을 우리는 가족의 달이라고 한다. 많은 가정들이 가족-부모님 그리고 자녀들 그리고 부부-과 함께 마음에 예쁜 그림을 많이 그릴 수 있는 달이 되기를 희망해본다.

No 제목 이름 날짜
1731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48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7-26
1730 밝은 미래를 책임지는 가정위탁보호  ×1 ×1 제주가정위탁지원센터 07-25
1729 마을 만들기의 첫 걸음 " 다함께 돌자 동네 한바퀴"  ×1 ×1 고기봉 07-22
1728 (기고) 토지만 소유하고 있는데, 왜 주택분 재산세가 나올까?  ×1 ×1 일도1동 김동환 07-21
1727 [기고]기초연금!「수급희망자 이력관리제」신청으로 관리받으세요!  ×1 도 노인장애인복지과 문원영 07-21
1726 안전한 여름나기  ×1 중문119센터 07-21
1725 기고) 사랑하는 가족의 안전은 “지문사전 등록”에서 부터 시작된다.  ×1 효돈파출소 김문석 07-19
1724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47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7-19
1723 (기고) 국제환경 협력이 제주와 국가의 발전을 견인한다.  ×1 고선일 07-17
1722 일본 토요나카시의 지역자치 활동상황 고찰  ×1 도청 자치행정과 유은숙 07-15
1721 농협서귀포시지부 행복채움 금융교실 개최  ×1 장문보 07-14
1720 정방동?천지동?중앙동 장애인지원협의회 3개동 연합 임원진회의  ×2 신민호 07-13
1719 식중독예방(냉장고안전)  ×1 ×1 김명재 07-12
1718 실전에서의 4주, 이도119센터 실습을 마치며  ×1 ×1 이도119센터 07-12
1717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46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7-11
1716 인재개발원, 도민 외국어교육 현재진행형이다 장영심 07-11
1715 그대 나의 소멸과 순환을 허하라  ×1 비밀글 신화섭 07-11
1714 제주YWCA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제6회 인구의 날 기념 및 문화행사’ 참여  ×1 최지운 07-10
1713 소통과 협력의 아름다운 상생  ×1 도청 자치행정과 유은숙 07-07
1712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45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7-05
1711 감정으로도 애국한다.  ×1 최만섭 07-03
1710 특별자치제도 완성을 향한 새로운 도전  ×1 고선일 07-03
1709 치매 "함께라면" 두렵지 않아요!  ×1 비밀글 고기봉 07-01
1708 세계자연유산 등재 10주년...  ×1 ×1 한원택 06-30
1707 방관자들  ×1 ×1 서경진 06-30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