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게으른 제자
2017-05-04 10:20
고선일 (Homepage : http://)
기고(스승의날).hwp ( size : 13.50 KB / download : 19 )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게으른 제자

제주특별자치도청 환경정책과 고선일

몇 달 전 휴대폰에 뜻밖의 메시지가 도착했다. 초등학교 시절, 한 해 동안 담임을 맡으셨던 선생님께서 당시 내가 쓴 신문기고를 잘 읽었다며 반가움을 한껏 담아 보내주신 문자였다.

삼십 육칠 여 년간 한 번도 찾아뵙지 못한 죄스러움으로 직접 전화도 드리지 못하고 문자로 대신했다. 그러면서 올해 초등학교 동창 정기모임 때 선생님 초청을 제안해야지 생각하고 있었다. 하지만 하필 그 시기에 맞춰 며칠간 중요한 외부출장이 생겨서 정신없이 출장준비를 했고 모임에도 참석하지 못했다.

이후에도 바쁘다는 핑계로 간헐적으로 선생님을 떠올리면서도 아직까지도 선생님을 찾아뵙지 못했다.

이제 곧 스승의 날이다.

나에게는 또렷하진 않지만 잊혀지지 않는 선생님에 대한 기억이 있다. 어느 날 국어수업시간이었다. 아마 자신을 주제로 글쓰기를 하는 시간이었지 싶다. 선생님은 솔직하게 글을 쓰는 것이 글을 잘 쓰는 비결이라며 아이들을 격려했다.

내성적이면서 동시에 나를 드러내고 싶은 욕구도 갖고 있던 나는 선생님의 지도를 전적으로 신뢰하며 장차 미래의 내 꿈과 희망을 솔직하게 글로 옮겨 적었다. 선생님은 모든 학생들의 글쓰기가 끝난 것을 확인하고는 발표하고 싶은 사람은 손들어서 발표하라고 했다. 나는 속으로 ‘왜 선생님은 지목해서 발표하도록 하지 않고 자발적으로 하라고 하시나...’ 다소 원망스러웠다. 지목 받으면 잘하든 못하든 별 상관이 없을 텐데, 자발적으로 하면 잘해야 될 것 같은 부담감 때문이었다.

요란스러운 심장 고동을 뒤로 하고 오른팔을 번쩍 들어올렸다. 글을 읽어내려 가면서 차츰 평온해졌고, 오히려 미래의 내 꿈을 꼭 실현하겠다는 스스로의 다짐을 했던 것 같다.

결국 어릴 적 꿈이 이루어지진 않았지만 적어도 꽤 오래도록 그 다짐을 실천하려고 노력을 했고, 한편으론 내게 어떤 목표의식을 갖게 하는 촉매제이기도 했다.

그 시절 애들에게 선생님의 말과 행동은 참이고 나침반이었다. 그러기에 기억속의 선생님들은 오십이 되어서도 존경스럽고 고마운 분들이다.

이번에는 꼭 선생님을 뵈러 가야겠다.

No 제목 이름 날짜
1680 역량강화로 청렴문화를 견인한다  ×1 고선일 06-07
1679 우리는 이웃 1촌 의용소방대여 영원하라!  ×1 고기봉 06-07
1678 YWCA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한수풀 청소년 Green 투데이  ×1 제주YWCA 06-05
1677 주택관리공단 화북3단지 '찾아가는 국악콘서트'  ×2 김기연 06-02
1676 노인?장애인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보조기기 이용 하세요  ×1 송순희 06-02
1675 법률상담, 망을변호사에게 맡겨보세요  ×1 제주도청 유은숙 06-01
1674 재활용품 요일별 배출제, 지구를 살리는 길  ×1 용담1동 06-01
1673 (주)한국중부발전 제주화력발전소,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교육문화프로그…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5-31
1672 제주의 공공디자인 심의제도에 거는 기대  ×1 제주국제대 이인호 교수 05-31
1671 대중 교통체제 개편 교통약자를 위하여 안전의 우선되어야..  ×1 비밀글 고기봉 05-31
1670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41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5-30
1669 [기고] 대학생도 학생이다!  ×1 비밀글 오미연 05-30
1668 (기고)“비우는 삶으로 쓰레기 50% 줄이기를 실천하자“   ×1 봉개동 05-30
1667 [기고]우리의 관심이 노인학대 없는 세상을 만듭니다.  ×1 ×1 김희정 05-29
1666 제주YWCA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학습 컨설팅” 진행  ×1 제주YWCA 05-29
1665 주차차량 뻉소니, 이젠 형사처벌대상  ×1 김수완 05-29
1664 서회천마을회 효도관광  ×1 kisedo 05-29
1663 조류인플루엔자(AI) 제주는 안전한가?  ×1 ×1 김익천 05-27
1662 한시 발표회 영진 05-23
1661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40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 지역아동센터 05-23
1660 [기고]윤달과 장례문화  ×1 송진호 05-23
1659 [독자투고] 농작물 재해, 하늘만 바라볼 것인가 임관규 05-22
1658 환경의 날, 제주에 무슨 일이  ×1 고선일 05-22
1657 어르신은 이야기 꾼 탐라마술사 개강식 진행  ×1 서부종합사회복지관 05-19
1656 음주운전자 처벌 100년의 역사  ×1 자치경찰 05-17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