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제주 월동무 산지 전자경매를 바라며..)
2017-01-11 21:54
고기봉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제주 월동무 산지 전자경매를 바라며
(유통비 절감 및 농가소득 증대로 농민의 웃음꽃)

2017년 정유년(丁酉年)은 붉은 닭의 해라고 한다. 닭에 대한 여러 가지 의미들을 담고 있겠지만 일반적으로 어둠을 끝내고 새벽을 알리는 밝은 의미의 새로운 출발을 생각해 볼 수 있다.
지난 한해를 뒤돌아보면 우리 사회에서 정치뿐 아니라 세대, 지역, 가족 등 다양한 영역에서 갈등이 증폭되었고, 특히 우리 사회가 직면하고 있는 빈곤, 실업 등 수많은 갈등이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었다. 이로 인해 사회적 불만이 증가하고 있는 불안한 시대를 살아가면서 아직도 해결되지 않는 미완의 과제들이 산더미처럼 쌓여 내일을 예측할 수 없는 답답한 현실이다. 그러나 밝은 의미를 담고 있는 정유년 닭의 해를 맞이하면서 존중과 배려를 통해 희망의 끈을 이어갈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야 할 것이다.

‘닭 모가지를 비틀어도 새벽은 온다는 말이 있다’. 그러나 누구나 새벽을 맞이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새벽은 깨어있는 자만이 맞이할 수 있을 것이다.
브라질 전 대통령인 룰라 다 실바는 "나눔은 비용이 아니라 모두가 행복해지기 위한 가장 확실한 투자"라고 말했다. 빈농의 아들로 태어나 금속공장의 선반공으로 일했던 그는 중퇴의 학력이 전부였지만 늘 배움과 교육의 중요성을 잊지 않았다. 무엇보다 브라질의 미래를 짊어질 새싹들을 키우는 일에 집중한 결과 그의 나눔과 교육에 대한 업적은 국민들로부터 현재진행형으로 평가되고 있다.
행복은 누구나 바라는 갈망의 대상이다. 폭풍우 뒤에 하늘이 더 맑은 것처럼 오늘의 어려움 뒤에는 더 큰 기쁨과 행복이 반드시 올 것이라는 희망을 가져야 한다. 기쁘고 즐거운 마음으로 하루하루를 보낼 수 있도록 더 많이 사랑하고, 더 많이 감사하는 삶이 되어야 할 것이다.

따라서 태풍의 영향으로 제주의 농산물 가격은 지난해 가격보다 좋은 가격에 거래되고 있다.
지난해 제주 감귤산업 역사상 처음으로 산지에서 전자경매가 시작된 가운데 전자경매를 통해 출하할 경우 유통비 절감 및 농가소득 증대로 감귤 유통혁신의 전환점이 되었다.

현재 농민들의 바람은 생산한 농산물의 안정적인 가격이라 할 수 있을 것이다.
농협 및 제주특별자치도는 겨울 월동무의 농산물 가격 안정을 위하여 감귤처럼 월동무에도 전자경매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아야 할 것이다.

무우 산지전자경매는 중도매인들이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경매에 참여한다는 이점이 있으며, 낙찰된 월동 무는 산지에서 바로 소비처까지 배송되고 기존 6~7단계에 이르던 유통단계가 3~4단계로 축소돼 유통기간이 3일에서 2일로 단축돼 산지 전자경매제 시행으로 유통비용을 절감하는 등 유통구조 개선에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농업은 생명산업이고 농민들의 소득 문제는 결코 집단이기주의가 아님을 도시소비자들도 공감했으면 좋겠다. 농민들이 스스로 희망을 가질 수 있는 세상을 만드는 한 해가 됐으면 한다.

제주대학교 일반대학원 행정학과 박사과정 고기봉 (농사꾼)

No 제목 이름 날짜
1854 외로운 조설대 집의계 애국선구자를 잊지말자  ×1 양임성 11-22
1853 한시 발표회 김세웅 11-21
1852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62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21
1851 예술가와 장인 그리고 철학자와 전공자 이명곤 11-17
1850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61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14
1849 (기고) 도장 대신 서명으로, ‘본인서명사실확인’  ×1 ×1 일도1동 11-13
1848 아동총회 결의문을 홍보하며  ×1 박지수 11-12
1847 제이피엠&해진이엔씨 감귤마라톤 참가하다. 제이피엠 11-12
1846 오석학교 성인학습자 대상 교통안전 문해교육 실시  ×1 서귀포오석학교 11-09
1845 지역경제 해법을 드론에서 찾는다  ×1 체육진흥과 강동혁 11-08
1844 주민자치센터 활성화  ×1 류일순 11-07
1843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60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07
1842 (기고)올 겨울 따뜻한 난방기구 안전하게 사용하기  ×1 성산119센터 11-05
1841 남원119센터 호스릴 비상소화장치 지역주민 교육 실시  ×2 남원119센터 11-03
1840 자가용 운행 자제해야  ×1 ×1 문석부 11-03
1839 탈원전 정책 공론화과정이 필요하다 이정태 11-02
1838 전도지체장애인체육대회에 다녀왔습니다  ×2 송순희 11-02
1837 정의로운 커피를 마시자 비밀글 김재한 11-01
1836 독자제보로 잘못올렸어요 비밀글 (사)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제주지회 11-01
1835 (기고)환경을 위한 선택, 재활용품 요일별 배출제  ×1 삼도1동 11-01
1834 [기고]배려가 가득한 제주를 꿈꾸다  ×1 노인장애인복지과 김태희 11-01
1833 쓰레기 감량에 대한 필요성 인식과 관심이 절실할 때이다  ×1 노형동 10-31
1832 인공지능시대의 ‘인간’의사의 역할  ×1 김민서 10-31
1831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59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0-31
1830 제주 YWCA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2017 제주청소년문화올림픽 참여  ×1 제주YWCA 10-31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