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야간 보행 사고다발 지역 19곳 안전조명등 보강

제주시 야간 보행 사고다발 지역 19곳 안전조명등 보강
2억4000만원 투입 횡단보도, 교차로 등 조도 개선 사업
  • 입력 : 2022. 08.23(화) 14:41
  • 진선희기자 sunny@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용담레포츠공원 입구 조도 개선 사업. 사진=제주시

[한라일보] 제주시는 올해 야간 보행자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사업비 2억4000만원을 투입해 횡단보도, 교차로 등 사고다발 구역 안전조명등을 신설하거나 교체하는 등 조도 개선 사업을 완료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사업 대상지는 용담레포츠공원 입구, 광령교차로 등 총 19곳이다. 제주시는 이들 지역을 대상으로 횡단보도 안전조명등 조도 상향 개선, 등주 높이 종전 7m에서 10m로 상향 조정 등 조명 범위를 확대했다.

제주시는 이 같은 개선 사업으로 운전자의 가시거리가 대폭 늘어나면서 도로의 선형 파악, 차량과 보행자 인식률이 높아져 교통사고 예방에 큰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했다. 앞서 지난해에는 야간 교차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사고다발 구역과 교차로 15개소를 대상으로 3억2000만원을 투입해 횡단보도 안전조명등 조도 개선 사업을 실시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5499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